타인평점리스트 본문

야곱이예요 님의 평점 리스트

영화 평점

평가한 영화 114l평균 평점 9.1

영화 평점 목록

  • 샤인
    평점 10 / 10

    1997년도에

    고딩 음악시간에 선생님께서

    비됴를 틀어주셔서 보았는데

    친구한명이 분노하여

    화면에 대고 아빠배우한테

    개쌍욕을 날리던 기억이나네여

    그때야 웃고 같이 욕하고 그랬는데

    지금 생각해보니 사춘기소년의 감성을

    폭주하게 하고 몰입하게 만든

    작품성에 대해 감탄하게 되네요

    작은 4:3브라운관에서 뿜어져 나오던

    격렬한 걸작의 아우라 라고나 할까

    2020.03.12, 09:39 신고하기
  • 말레피센트 2
    평점 9 / 10

    영상으로 보는거지비

    2020.03.01, 08:58 신고하기
  • 자토이치
    평점 9 / 10

    기타노필름 중에서 가장 좋아하는 영화

    잊혀질만 하면 생각나는 매력적인 장면들

    현대극 중에도 명작이 많지만

    왜 난 이작품이 그리도 매력적인지

    2020.02.27, 19:18 신고하기
  •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평점 10 / 10

    빵형 진짜 멋짐

    조연상에는 이유가 있어

    역시 전문가들은 다알아보는가 봐유

    진짜 타란티노의 감각과 스토리텔링

    멋지다 진짜 잼있네요

    화면 색감도 진짜 좋습니다

    브루스...ㅎㅎㅎ

    과장된 허풍쟁이 였던가

    2020.02.11, 22:49 신고하기
  • 보쿤치 - 내가 사는 곳
    평점 9 / 10

    영화 꼭 보고싶습니다

    어떻게든 찾아보려구요

    원작 만화인 '우리집'을

    꼭 꼭 꼭 추천드립니다

    후반부 절정에 북받치는 감동과

    터져나오는 슬픔과 카타르시스를

    느껴보시길 간절히 추천드립니다

    -박찬욱 감독이 애정하는 만화로도 잘알려져 있지요

    작가:사이바라 리에코

    도서:우리집♥

    2020.01.15, 04:38 신고하기
  • 남산의 부장들
    평점 10 / 10

    이건뭐...

    헐리우드 영화 안부러운

    임팩트 미장센

    개깡패 보스다

    기다리다 미쳐....

    갓병헌

    2019.12.28, 19:56 신고하기
  • 백두산
    평점 9 / 10

    아직 보지는 않았고 네티즌평점 읽다가

    갑자기 생각나 한줄씁니다

    한국영화 판타지액션 그리고 sf 재난영화

    이제 기생충처럼 독하디 독하게 각본에

    매달려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컨텐츠가 워낙 많아 이제 높디높아진

    관객들의 수준을 충족시키려면

    높아진 cg퀄리티만큼

    각본도 치밀 정밀 혀를 내두를 만큼

    독하게 쓰여져야 한다고 강조하고 싶네요

    그래도 응원합니다

    아주 좋은 소재로 고생한 배우 제작진분들

    고생하셨습니다

    2019.12.28, 19:45 신고하기
  • 블랙머니
    평점 10 / 10

    부러진 화살의

    정지영 감독님이면 무조건 봐야줘~♥

    치밀하게 써진 각본이라고

    소문이 자자하더군요

    응원합니다

    2019.11.17, 18:52 신고하기
  • 불가사리
    평점 9 / 10

    어린시절 괴수에 대한 판타지를

    200프로 충족시켜준 추억의 명작!!!

    2019.11.16, 20:53 신고하기
  • 구니스
    평점 9 / 10

    국가 인종 세대를

    넘어 천진한 소년소녀들의

    어드벤쳐 판타지의 모든걸 충족시켜줬던

    완벽한 하이틴무비

    2019.11.03, 14:17 신고하기
  • 말레피센트
    평점 10 / 10

    죄송합니다...이 명작을 지금에서야 보다니

    보면서 너무 좋아서 웃고 울고 전율이...

    캐스팅 쩌네여

    요정중 한분이 팬텀 스레드의 누나 역할

    ㅎㄷㄷㄷㄷㄷㄷ

    온갖 삶의 희노애락이 다 스며든 완벽한

    스토리네요

    말레피센트의 상처가 진정한 모성애로

    구원받는 게 너무 아름다웠습니다

    영상미는 거의 아바타의 낙원급이구요

    요정들의 비주얼이 너무 사랑스럽고

    이모3인방의 케미가 대다했습니다

    주제: 남자는 예로부터 여자를 상처주게 만들어진

    존재들이다! 조강지처 버리면 천벌받는다

    버리는 것도 모자라 가장 소중한 것을 앗아가다니

    잘죽었다(저도 남자입니다)

    2019.10.20, 21:38 신고하기
  • 조커
    평점 10 / 10

    고통속에 성장하고

    변함없는 현재의 고통을

    그저 버티고 있을

    소외되고 외로운 영혼들에게 보내는

    역설적 위로

    2019.10.03, 01:40 신고하기
  • 기생충
    평점 10 / 10

    썩어 곪아들어가는 대한민국의 질병을
    반지하의 컴컴함으로 표현한듯

    감독이 바라보는 현대인의 정신질환 집착 욕망
    불안 나태 은둔 체념
    모든것이 다 담겨있다

    돌이키고 양지로 나오기엔

    이미 그냄새가 너무 짙게 배여버린듯


    2019.09.08, 11:44 신고하기
  • 렛 미 인
    평점 9 / 10

    이영화 처음 나왔을때가 2008년이었나?

    정확히 기억나진 않지만

    지금보다 감성이 넘쳐나던때라...

    오스칼이 준 사탕을 토해내고 미안해

    고개숙인 이엘리를 안아줄때...

    두 아이가 너무 사랑스러워 모니터를 보며

    비명에 가까운 탄성을 질렀던 기억이 나네요

    너무 슬프고 아름답고 잔인하게 가슴을 후벼파는

    영화...

    2019.09.08, 00:06 신고하기
  • 하류인생
    평점 9 / 10

    가끔씩 생각나서 볼때마다

    묵직한 씬들이 많은 작품입니다

    이제 40이 다되어 보니

    어머니와 재회하는 장면이

    가슴을 때리는군요

    이혜영님 연기가 정말 좋습니다

    2019.08.30, 19:55 신고하기
  • 푸줏간 소년
    평점 10 / 10

    너무 일찍 악마가 되어버린 슬픈 소년의 이야기

    이성이 광기를 억압할수 있는 나이까지

    소년을 사랑해주고 거듭된 상실을 겪지

    않았다면 다른 무수한 사람들처럼 평범하게

    사회의 일원이 되었겠지

    어린날의 프란시가 원했던것 부모의 애착과

    죠와의 우정 그 두가지면 충분했는데

    어디서부터 잘못된 걸까


    2019.08.24, 21:52 신고하기
  • 라이어 라이어
    평점 9 / 10

    코미디배우커리어의 정점

    그후에 행보도 멋짐

    레젼드 배우

    2019.08.18, 19:16 신고하기
  • 어벤져스: 엔드게임
    평점 10 / 10

    각본의 어마어마한 힘

    정말 10년동안의 스토리를 이렇게

    깔끔하고 완벽한 피날레로 보답해줄 줄이야

    강아지 때문에 극장 못가고 10000원 결제하고 봤습니다

    2019.08.01, 15:13 신고하기
  • 부시맨
    평점 9 / 10

    초딩때 보고

    아니 제 나이로 치면 국딩때지요

    지금 2019년 39살 아재가 되어 다시보니

    뼈때리는 사회과학의 교훈이 깃들어 있습니다

    현대사회의 괴기스러움과 모순을

    나레이터의 뻔뻔하고 능청스런 대사로

    비판하는 각본이 정말 훌륭하네요

    부시맨이 마을을 떠나는 순간부터

    기막힌 폭소가 시작됩니다 ㅋㅋㅎㅎ

    다시보기가 즐겁습니다

    2019.07.23, 11:47 신고하기
  • 범죄의 재구성
    평점 9 / 10

    개봉당시 극장에서 못봐준게
    아직까지 미안한 최고의 장르영화

    배우들의 명연기 그리고 디테일한 캐릭터

    완벽한 각본 그리고 명대사

    백윤식 선생님의 화려한 제2의 전성기
    의 서막이죠

    2019.07.01, 14:24 신고하기
현재페이지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