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상세 본문

버키 라슨: 나도 스타다

Bucky Larson: Born to Be a Star, 2011 원문 더보기

Bucky Larson: Born to Be a Star, 2011

닫기
장르
코미디
국가
미국
러닝타임
97분
평점
2.5

주요정보

그는 결코 작은 배우가 아니다. 그저 한 부분만 작을 뿐이다!
아이오아 소도시에 사는 버키 라슨은 토끼 같은 이빨과 바가지 머리, 덜 떨어진 말투에, 한참 모자란 행동을 하는 청년이다. 일하던 슈퍼마켓에서 해고된 날 친구들은 버키를 위로하기 위해 모이고, 함께 영화를 보다가 버키의 부모님이 과거에 유명한 포르노 배우였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스타가 되는 것이 운명이라고 직감한 버키는 무작정 할리우드로 떠나고, 우연히 들른 식당의 웨이트리스 캐시에게 한눈에 반한다. 큰 레스토랑에 취직하고 싶은 꿈을 가진 캐시와 포르노 스타가 되고 싶은 버키는 서로 의지하며 우정을 나눈다.
버키는 오디션 공고를 보고 찾아간 곳에서 CF감독 리키를 만나고, 리키는 버키의 열정과 순수함에 반해 포르노 영화 관계자들이 함께하는 파티에 그를 데려간다. 그러나 누드영화 최고의 스타 딕 섀도는 버키의 알몸을 모든 사람들에게 공개하게 하고 수영장에 빠뜨려, 웃음거리가 되게 한다. 낙심한 그에게 한물간 영화감독 마일스 딥이 접근한다. 마일스는 버키의 부모님이 왕년에 최고의 포르노 스타였다는 것을 알고 버키를 이용해 향수를 자극하는 영화를 만들어볼 생각이다. 테스트 촬영을 한 마일스 감독은 이상한 외모는 물론이고 남자인지 여부조차 의심하게 하는 극소심한(?) 심볼, 상대 여배우를 보자마자 급 흥분해버리는 버키가 포르노 배우로서의 자질이 없다고 판단한다.
그러나 마일스의 보조감독이 인터넷에 장난 삼아 올린 버키의 동영상이 최고의 조회수를 기록하자 감독은 버키에게 다시 희망을 건다. 마일스는 투자자 모집을 위해 백방으로 뛰어다니지만 결국 투자자를 찾지 못하고, 빚을 얻어 자신이 직접 제작하기에 이른다. 결과는 대박! 버키의 영화는 남편이나 연인에게 불만이 있던 여자들에게 안도와 만족감을, 소심한(?)남자들에게 희망을, 열정을 잃어버리고 살았던 노부부에게 활력을 주며 포르노 영화계에 새로운 열기를 불어넣는다.
한편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감싸 주며 순수한 만남을 계속하던 버키와 캐시는 연인 관계로 발전한다. 성인영화 시상식을 휩쓸며 역사상 가장 많은 부문의 수상자가 된 버키는 국민 포르노 스타로 우뚝 선다. 수상식이 있던 날 밤, 드디어 캐시와 사랑을 나눈 버키. 그러나 아침이 되자 캐시는 그를 떠나버리는데….
더보기
영상/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