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저 높은 곳을 향하여 (2011) Higher Ground 평점 8.3/10
저 높은 곳을 향하여 포스터
저 높은 곳을 향하여 (2011) Higher Ground 평점 8.3/10
장르|나라
드라마
미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11분, 15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베라 파미가
주연
(주연) 베라 파미가
누적관객

어느 날 갑자기, 믿음이 전부였던 그녀의 삶이 달라졌다!
어린 시절 우연히 교회에 나가 신자가 된 코린은 매우 머리가 좋고 읽기와 쓰기에 열정적인 소녀다. 그러나 17세때 임신을 하고 18살 때 록가수 에단과 결혼하기 전까지 그녀의 신앙심은 그리 깊지 않았다. 사고로 딸아이를 잃을뻔한 일이 생긴 후 코린과 에단은 그들의 삶에서 하느님의 영향에 대해 믿기 시작한다. 곧 교외의 한 작은 교회에서 예수님을 찬양하는 공통체를 구성하고, 시간이 흐르면서 코린과 에단은 공동체의 기둥이 되었으며 그들의 삶은 풍요롭고 행복해 보였다. 코린은 곧 성서에 대한 지식으로 타고난 리더십을 발휘하지만 교회의 일부 어른들은 그 모습을 달가워하지 않는다. 또한 자유로운 영혼을 가진 아니카와의 우정은 그녀에게 성적 환상과 쾌락에 눈뜨게 하고 코린은 그녀의 결혼생활에서의 부족했던 열정을 인식하게 된다. 그리고 예상치 못한 비극적인 사건으로 코린은 믿음을 완전히 잃어버리고 가족들, 친구들, 그리고 하느님과 자신의 관계를 심판하는 어려운 시기가 닥쳐오는데...

<소스 코드><오펀: 천사의 비밀><인 디 에어>의 연기파 배우 베라 파미가의 감독 데뷔작으로 그녀가 임신 5개월의 몸을 이끌고 자신이 직접 주연을 맡은 작품이기도 하다. 복음주의 기독교 공동체와 세심한 삶의 묘사로 눈길을 끄는 이 작품에서 베라 파미가는 신앙을 포용하고, 질문하고, 또 갈등하는 한 여자 역할을 맡아 가식 없는 진솔함을 그려낸다.
이 작품은 신과 인간관계에서의 믿음과 사랑, 책임을 고찰하고 있다는 평을 받은 캐롤린 브리그스의 회고록 ‘THIS DARK WORLD: A STORY OF FAITH FOUND AND LOST’를 바탕으로 한 작품이다. 그러나 베라 파미가는 기독교를 바탕에 깔고 있지만 신자든 아니든 누구나 완전히 편안하게 느낄 수 있는 영화를 만들었다. 영화는 주인공의 영적 여행의 단계를 반영하는 제목의 챕터들로 나뉘어져 있으며, 베라 파미가는 이 에피소드들이 더해지면서 타고난 감성과 상상력, 그리고 세상에 대한 멈추지 않는 호기심을 가진 그녀가 자신이 중심으로 여겼던 신앙과 엇갈린 자리에 놓이게 되는 모습을 뛰어나게 묘사한다. 다른 눈에 띄는 배역들로는 가장 친한 친구 역에 다그마라 도민칙, 짜증내지만 사람 좋은 남편 역의 조슈아 레나드, 그리고 술을 좋아하는 아버지 역에 존 호키스가 출연하며 어린 시절의 코린 역을 맡은 타이샤 파미가는 베라 파미가의 친여동생이기도 하다.
마이클 맥도나그의 빛나는 HD 영화 촬영술과 감성적 힘을 더한 찬송가들의 사운드트랙도 감동적이며 샤론 로모프스키의 프로덕션 디자인과 아멜라 박식의 의상은 히피 느낌을 잘 살려낸다. 2011년 선댄스 영화제, 로스엔젤레스 영화제 경쟁부문 공식 초청작이다.

더 보기

매거진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