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상세 본문

아비정전(挺戰)

Father at the Front, 2008 원문 더보기

Father at the Front, 2008

닫기
장르
드라마
국가
한국
러닝타임
21분

주요정보

뜻대로 되는 것이라곤 TV 리모컨뿐인 아버지. 12살 소년은 건설현장에서 일하는 아버지로부터 뜻밖의 선언을 듣게 된다.
"오늘부터 나는 일을 하지 않기로 했다." 중학교도 고등학교도 대학도…… 어쩌면 유학도 가야 하지만, 무엇보다 일을 하지 않고도 굶어죽지 않아야 한다. 뜨거운 여름, 그 방법을 찾아 길을 나선 아버지와 아들의 이상한(?) 동행.
연출의도
"아비정전(挺戰). 자식을 둔 아들을 일컬어 ‘아비’라고 한다. 낮추어 부르는 말이며, 아버지의 옛말이다. 정전(挺戰)은 ‘스스로 앞장서서 싸우다’라는 의미로 해석된다. 아버지, 스스로 앞장서서 싸우다. 무기력한 아버지의 모습을 역설적으로 표현하고 싶었다. 또한 아버지가 잊고 살아가는 꿈 혹은 판타지.
아버지와 아들의 짧은 여행을 그려보고 싶다. 허탈감에 빠진 아버지가 일탈을 통해 작은 여유를 찾고 잊었던 꿈을 생각하며 아련한 시간이 되도록 만들고 싶다."
더보기
출연진
더보기
영상/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