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피쉬 스토리(2009)
Fish Story, フィッシュストーリー | 평점9.0
메인 포스터
피쉬 스토리(2009) Fish Story, フィッシュストーリー 평점 9.0/10
장르|나라
드라마
일본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2009.07.30 개봉
112분, 12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나카무라 요시히로
주연
주연 이토 아츠시, 하마다 가쿠, 타베 미카코, 코라 켄고, 모리야마 미라이
누적관객
3,280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1975년, 이 노래가 언젠가 누군가의 마음에 닿을거야!
전설적인 락 밴드 ‘섹스 피스톨즈’ 데뷔 1년전,
한 무명 밴드가 해체 직전 마지막으로 레코딩한 ‘피쉬 스토리’가 탄생!

1982년, 혜성 충돌 30년 전…
세계를 구하게 될 거라는 예언을 들은 소심한 대학생…
노래 ‘피쉬 스토리’를 듣고 위기에 빠진 한 여자를 구한다.

2009년, 정의의 사도가 필요한 순간이 왔다!
평화롭게 항해하던 페리가 테러리스트들에게 장악되었다.
순식간에 아수라장이 된 그 곳에 ‘정의의 사도’가 출현한다.

2012년, 혜성 충돌 5시간 전…
고요한 거리, 한 레코드점에서는 노래 ‘피쉬 스토리’가 흘러 나온다.

이 노래가 어떻게 세상을 구할 수 있을까?

[ 기획 의도 ]

우리 주변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들은
점과 점이 아닌 모든 게 하나의 선으로 이어져 있다.
과거, 현재, 미래 모두가 하나로 연결되어 있는 것이다.

그물처럼 펼쳐진 인생에서 어느 순간 찾아오는 계기는
사소하게 지나쳐버릴 수 있을지 모르지만
어쩌면 놓치면 안될 중요한 기회일지도 모른다.

어제보다 조금 긍정적인 자신을 발견할 수 있는
에너지와 힘을 줄 수 있는 영화를 만들고 싶었다.

- ‘나카무라 요시히로’ 감독




[ ABOUT MOVIE ]

일본 영화계가 주목하는 인기 작가 ‘이사카 코타로’의
원작 소설 전격 영화화!
‘이사카 월드’가 스크린에 펼쳐진다!

천재적이고 치밀한 구성으로 발표하는 작품마다 국내에서도 뜨거운 호평을 받으며 베스트셀러를 기록한 스타 작가 ‘이사카 코타로’의 동명 소설 <피쉬 스토리>가 전격 영화화됐다.
<칠드런>으로 요시카와 에이지 문학 신인상을 수상하며, 높은 작품성을 인정받는 ‘이사카 코타로'가 데뷔 당시부터 6년동안 집필한 야심작 <피쉬 스토리>는 발매되자마자 일본을 비롯해 국내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은 작품이다.

‘‘이사카 코타로’의 작품은 얼핏 보기에는 뿔뿔이 흩어져 있는 별처럼 보이지만 멀리서 보면 거대한 별자리와 우주를 구성하고 있다’고 평한 평론가의 말처럼 그의 글은 차분하게 전개되지만 마지막에 이르러서는 폭발적인 에너지를 발휘한다. 그의 이러한 세계는 <피쉬 스토리>에서도 유감없이 발휘되었다.

‘이사카 코타로’ 작품 중 5번째로 영화화 된 <피쉬 스토리>는 소설에서 느낄 수 있는 묘미와 색깔을 그대로 담아내고 있다. ‘이사카 코타로’의 작품을 한번이라도 읽은 독자들에게는 스크린으로 펼쳐진 이사카 월드를 완벽하게 느낄 수 있는 인상적인 영화가 될 것이다.


‘이사카 코타로’가 직접 선택한 제작진!
<집오리와 들오리의 코인로커> 드림팀이 돌아왔다!

‘이사카 코타로’의 작품은 단순한 구조인 듯 하지만 각각의 인물들간의 복잡한 관계와 그 속에 또렷한 주제 의식과 메시지가 담겨져 있어 영상화하기에는 굉장히 까다롭기로 유명하다.

<피쉬 스토리>의 메가폰을 잡은 ‘나카무라 요시히로’ 감독은 ‘이사카 코타로’ 원작 소설을 영화화한 <집오리와 들오리의 코인로커>로 평단과 관객들로부터 뜨거운 호평을 이끌어낸 것은 물론 원작자 ‘이사카 코타로’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았다. <피쉬 스토리>의 영화화가 결정되자마자 작가가 직접 나서 ‘나카무라 요시히로’ 감독에게 연출을 제안했을 정도로 두터운 신뢰를 얻고 있는 감독은 <집오리와 들오리의 코인로커>의 제작진들과 의기투합해 원작 특유의 감성을 스크린에 완벽하게 재현해내며 ‘이사카 월드’를 완성했다.

<집오리와 들오리의 코인로커> <피쉬 스토리>에 이어 <골든 슬럼버>까지 이사카 코타로 작가의 최근작 3편을 연달아 연출한 나카무라 요시히로 감독은 이사카 코타로의 진정한 영화 파트너로 인정받으며, 일본 영화계의 뜨거운 주목을 받고 있다.


제 1회 뉴욕 아시안 영화제 특별 언급 영화 선정!
제 9회 스위스 뉴샤텔 판타스틱 영화제 최우수 작품상 등 2개 부문 석권!
제 13회 부천 국제 판타스틱 영화제 공식 출품!

영화 <피쉬 스토리>는 지난 6월 19일부터 7월 5일까지 개최된 제 1회 뉴욕 아시안 영화제에서 특별 언급 영화에 선정되는 영광을 누렸다. 가능성 있는 아시안 영화들을 발굴하고 격려해주기 위해 창설된 영화제에서 뜻 깊은 성과를 얻어냈다.

그리고 6월 30일부터 7월 5일가지 개최된 제 9회 스위스 뉴샤텔 판타스틱 영화제에서 모두가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 ‘음악’을 매개로 기분 좋은 기적을 일궈낸 스토리에 높은 평가를 받으며 영화제 최고상인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한 데 이어, 데니스 드 루즈몽 유스상까지 2개 부문을 수상하는 저력을 과시했다. 뉴샤텔 판타스틱 영화제는 2000년 창설된 영화제로 해를 거듭할수록 뚜렷한 정체성과 수준 높은 초청작들로 짧은 시간에 성공적으로 자리잡은 영화제로 작품성과 대중성을 아우르는 영화를 선정하기로 유명하다. 지난 해에는 <렛 미 인>이 최우수 판타지 영화상을 수상했고, 올해에는 봉준호 감독이 직접 심사위원으로 초대되어 화제가 된 바 있다.

각종 영화제에서 작품성과 가능성을 인정받은 영화 <피쉬 스토리>는 제 13회 부천 국제 판타스틱 영화제에 ‘오프 더 판타스틱’ 영화제에 출품되어 국내 영화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일본 최고의 청춘 연기파 배우들 총출동!
영화 <피쉬 스토리>는 일본 영화계를 책임질 청춘 연기파 배우들이 대거 출연해 더욱 기대를 모은다. 현재 가장 주목받고 있는 배우들을 한데 모을 수 있었던 원동력은 ‘이사카 코타로’의 원작에 대한 기대와 ‘나카무라 요시히로’ 감독의 탁월한 역량이 배우들에게 높은 신뢰를 주었기 때문이다.

국내에서 일본 드라마의 원조로 불리우는 <전차남>의 주연 배우 ‘이토 아츠시’는 소심한 이미지를 벗어던지고 카리스마 넘치는 실력파 싱어송 라이터로 돌아왔다. 천재적인 음악 실력으로 노래 ‘피쉬 스토리’를 만든 밴드 리더로 분한 그는 실제로 밴드 역할을 하기 위해 3개월이 넘는 맹연습 기간을 걸쳐 립싱크가 아닌 실제 연주를 할 수 있게 되었다고 한다. 영화 촬영 도중 배우였던 남동생 ‘이토 다카히로’의 충격적인 자살 소식에도 불구하고, 프로다운 자세로 끝까지 영화 작업에 임하는 책임감 있는 모습을 보여주며 팬들의 뜨거운 성원을 받았다.

작가 ‘이사카 코타로’ + ‘나카무라 요시히로’ 감독의 두 번째 선택을 받게 된 배우 ‘하마다 가쿠’는 <집오리와 들오리의 코인로커>에서 존재감 있는 연기를 선보이며, 감칠맛 나는 조연배우에서 당당하게 주연으로 인정받았다. 전작 <집오리와 들오리의 코인로커>에서는 영화 속 수수께끼를 풀어내는 중요한 배역으로 등장한 데 이어, <피쉬 스토리>에서도 각 시대를 이어주는 주요한 인물로 등장해 강한 인상을 남긴다.

청순하고 귀여운 매력으로 ‘히료스에 료코’를 잇는 신성 ‘타베 미카코’는 지구를 구해내는 결정적인 역할을 맡아 자신의 매력을 십분 발휘한다. <워터보이즈> <고쿠센 2> 등에 출연해 뜨거운 남성미와 외모로 주목받은 ‘코라 켄고’는 멋쟁이 보컬리스트를 <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로 가능성을 인정받은 모리야마 미라이는 온화하지만 카리스마 있는 매력을 선보이며 국내 관객들에게 확실한 인상을 심어준다.




[ MUSIC ]

국민 아티스트 ‘사이토 카즈요시’ 프로듀서 참여!
‘이사카 코타로’ 작사가로 전격 변신!

음악 총괄 프로듀서를 맡은 ‘사이토 카즈요시’는 일본 최고의 뮤지션으로 손꼽히는 인물로 원작자 ‘이사카 코타로’와도 각별한 관계로 알려져있다. 평범한 회사원이었던 ‘이사카 코타로’가 ‘사이토 카즈요시’의 노래를 듣고 작가가 되기로 결심했다는 것과 ‘사이토 카즈요시’가 그의 소설에 영감을 받아 싱글 앨범을 발매했다는 이야기는 꽤나 유명한 일화로 알려져있다. 특히, 2007년에는 문학, 음악 등 문화 전반에 관한 두 사람의 대담을 실은 ‘대담집’도 출간되어 화제가 된 바 있다. 서로의 멘토라고 지칭할만큼 각별한 그들이 영화 <피쉬 스토리>에서 다시 뭉쳤다.

‘이사카 코타로’는 직접 ‘사이토 카즈요시’에게 음악 프로듀서를 맡아달라고 제안했고, ‘사이토 카즈요시’는 흔쾌히 그의 제안을 수락했다. 무명 밴드 게키린이 해체 직전 마지막으로 레코딩한 노래 ‘Fish Story’는 수십년 후 세상의 기적을 가져다주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 영화의 메인 곡으로, 원작자 ‘이사카 코타로’가 직접 작사를 맡았고, ‘사이토 카즈요시’는 작곡을 맡아 음악의 완성도를 높였다. 작가 특유의 독특한 문체는 노래 가사에서도 유감없이 발휘되었고, 읊조리듯 시작하는 도입 부분과 클라이막스에 이르러 폭발적인 비트감을 느낄 수 있는 노래 ‘Fish Story’는 영화의 에너지를 느끼기에 손색이 없다. 두 사람의 찰떡 궁합 앙상블은 영화 <피쉬 스토리>에서 직접 확인할 수 있다.


영화 속 밴드 ‘게키린’ 진짜 가수 데뷔?!
세상을 구하는 기적의 노래 ‘피쉬 스토리’를 부른 ‘게키린’ 이라는 극중 밴드는 비록 무명이긴 하지만 대단한 실력을 가지고 있는 뮤지션 밴드이다. 베이시스트역을 맡은 ‘이토 아츠시’와 리드 보컬리스트를 맡은 ‘코라 켄고’ 등은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3개월이 넘는 혹독한 트레이닝을 받았다. 완벽한 연주를 원했던 ‘나카무라 요시히로’ 감독은 프로 밴드의 연주를 녹음해서 립싱크로 대체할 예정이었지만 녹음 당일 처음으로 그들의 연주를 듣고는 감탄을 금치 못했다고 한다. 완벽한 무대매너와 실력을 갖춘 밴드의 모습은 영화 속 ‘게키린’ 밴드 그 자체였던 것. 피땀 흘린 그들의 노력으로 이뤄낸 결과는 상상 이상의 호응으로 일본 현지에서 개봉에 맞춰서 ‘게키린’이라는 밴드명으로 정식 앨범을 발매하며 높은 인기를 얻었다.

더보기펼치기

네티즌 평점

0
평점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