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동경의 황혼(1957)
Tokyo Twilight, 東京暮色 | 평점6.8
$movie.getMainPhotoAlt()
동경의 황혼(1957) Tokyo Twilight, 東京暮色 평점 6.8/10
장르|나라
드라마
일본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40분
감독
감독 오즈 야스지로
주연
주연 하라 세츠코, 아리마 이네코
누적관객
876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시대 조류에 관심이 없었던 오즈의 멜로드라마 <동경의 황혼>은 개봉당시 호평보다는 혹평을 더 많이 받은 작품이지만, 현재까지 관객들에게 가장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작품 중 하나이기도 하다. 오즈의 대다수 영화들처럼 불완전한 가족을 다루고 있지만, 오즈 작품의 계보 중에서 결손의 이유 자체를 주제로 삼은 유일한 작품이다. 몇해 전 아내 기쿠코가 두 딸을 남겨둔 채 애인과 가출한 뒤 스기야마는 남편과 별거 중인 큰 딸 다카코와 남자친구의 아이를 임신한 둘째 딸 아키코와 살고 있다. 두 딸은 죽은 줄로만 알았던 엄마와 재회하지만 다른 남자와 살기 위해 떠난 엄마를 용서할 수 없다. 기쿠코로 분한 야마다 이스즈의 뛰어난 연기와 북해도로 떠나기 전 큰 딸 다카코를 기다리는 장면의 로우 앵글 촬영은 영화사상 흑백영화의 효과를 잘 살린 명장면으로 손꼽힌다.

더보기펼치기

네티즌 평점

0
평점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