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경박한 일상 (2007) Trivial Matters, 破事兒 평점 3.5/10
경박한 일상 포스터
경박한 일상 (2007) Trivial Matters, 破事兒 평점 3.5/10
장르|나라
코미디/드라마
홍콩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90분, 홍콩 IIB 등급
감독
(감독) 펑하오샹
주연
(주연) 진혁신, 질리안 청, 등려흔, 주노 막, 임일봉, 여문락, 담요문, 진관희, 임해봉, 진휘홍, 관지빈, 두문택, 피터 캄, 진자총, 펑 샤오강
누적관객

2001년 <너는 찍고 나는 쏘고>로 데뷔해 길지 않은 기간 동안 부지런히 재기발랄한 영화를 만들어온 팽호상 감독의 일곱 번째 영화. <경박한 일상>는 7개의 짧은 이야기를 묶은 옴니버스 영화다. 혼전순결을 지키느라 세계축제일마다 선물 삼아 오럴섹스를 하던 커플이 질식사하는 이야기부터 우리 별의 원죄가 거짓말에 기원하게 된 (가짜)역사 이야기까지 팡호청 감독은 하나의 농담이 끝나면 곧장 다른 태도로 또 다른 농담을 줄줄이 지어낸다. 그는 짐짓 진지함을 가장한 채 지저분하고 황당하고 에로틱하고 무시무시한 이야기를 ‘이 얘긴 어때? 재미없어? 그럼 이건?’하는 식의 태도로 쏟아내는 것이다.
멜로에서 SF까지 매우 다양한 장르를 횡단하는 이 영화는 각각의 이야기 색깔에 따라 스타일과 톤도 바뀐다. 장르와 스타일뿐만 아니라 각 에피소드의 러닝 타임도 5분에서 20분에 이르기까지 일정하지 않다. 아마도 ‘블랙코미디’는 이 팔색조같은 영화를 관통하는 유일한 키워드일 것이다. 데뷔 전 홍콩 TV에서 개그쇼 작가로 일한 감독의 경력에 고개를 끄덕이게 된다. -강소원(영화평론가)

더 보기

매거진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