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일본남녀상열지사: 붉은 장미여인(2006)
Mrs. Scarlet Rose, 紅薔薇夫人 | 평점4.0
$movie.getMainPhotoAlt()
일본남녀상열지사: 붉은 장미여인(2006) Mrs. Scarlet Rose, 紅薔薇夫人 평점 4.0/10
장르|나라
성인/드라마
일본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2008.01.17 개봉
70분, 청소년관람불가
감독
감독 후지와라 켄이치
주연
주연 사카가미 카오리, 오오사와 미키오, 츠다 칸지

2차 대전 종전 후 1946년 배경 (쇼와 21년), 창녀촌 골목에 앉아 술을 마시는 남자와 그 남자를 데리고 들어간 창녀. 남자는 여자의 두 팔을 묶고 눈을 가린 뒤 격렬한 성행위를 즐긴다. 남자는 회상한다. 2년 전 보도관이었던 남자 '아이다'는 전장에서 부상 당한 남자 ‘아오키’를 만나 자산가의 부인인 ‘아리카와 미키’에 대한 이야기를 듣는다. 미키의 운전수였던 '아오키'는 그녀를 흠모하여 사진을 지니고 있다. 그는 전쟁에서 죽을 것을 예감하고 미키에게 전해줄 물건을 아이다에게 건네준다. 그것은 미키를 스케치한 노트이다. 하지만 벌거벗은 몸을 끈으로 묶어 놓은 이상한 자세들이 담겨있다. 아오키는 아름다운 것을 파괴하는 전쟁을 겪으면서도 아름다운 미키를 철저히 파괴하고 싶어하는 자신의 심정을 전한다. 곧 미키를 찾아간 아이다는 아오키의 물건을 전해준다. 그 때 아이다의 마음에 그녀가 새겨진다.

원자폭탄이 떨어지고 전쟁이 끝나자 부유했던 미키의 집안은 한순간 몰락한다. 미키의 남편 ‘타카오’는 사업이 망하고 빚더미에 앉는다. 이혼을 주변에서 권하지만 미키는 남편 옆에 머문다. 그런 아내를 야쿠자가 되어 돌아온 아오키에게 팔아 넘긴다. ‘장미관’이라는 곳을 만들어 고급창녀사업을 구상하는 야쿠자 패거리는 미키와 그녀의 딸 유미코를 창녀로 만들려고 한다. 아이다에게 딸을 부탁하고 남편을 구하기 위해 야쿠자의 소굴을 찾아간 미키는 그곳에서 온갖 성적 농락을 당한다. 아오키는 그림을 그리며 상상했던 대로 그녀를 끈으로 묶고 마음껏 몸을 탐한다.

유미코도 잡혀와 함께 유린당하던 날, 아이다는 아오키와 함께 결단을 내린다. 야쿠자들을 모두 죽이고 미키를 구하지만 딸도 죽고, 아오키도 죽는다. 아이다와 미키만 살아 남은 살육의 현장에서 미키는 '여자이고 싶었어요'라는 마지막 말을 남긴다.

더보기펼치기

네티즌 평점

0
평점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