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앨빈과 슈퍼밴드 (2007) Alvin and the Chipmunks 평점 8.5/10
앨빈과 슈퍼밴드 포스터
앨빈과 슈퍼밴드 (2007) Alvin and the Chipmunks 평점 8.5/10
장르|나라
코미디/가족/판타지
미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2007.12.19 개봉
90분, 전체관람가
감독
(감독) 팀 힐
주연
(주연) 제이슨 리, 저스틴 롱, 강인, 매튜 그레이 구블러, 김희철, 제시 맥카트니, 신동
누적관객
전세계가 홀딱 반해버릴 올해의 최고의 스타!

올 크리스마스, 깜찍하고 앙증맞은
블록버스터가 배달된다!

우린 노는 물이 달라!
제대로 불량한 힙합 전사들이 온다!

얼떨결에 집 잃은 세 다람쥐 악동의 짜릿한 가수 데뷔

LA의 유명한 음반사 로비. 도시 외곽 숲 속의 나무에서 살아가던 다람쥐 앨빈, 사이먼, 테오도르는 살던 나무가 잘려나가는 바람에 얼떨결에 음반사에 안치된 트리 위에 살게 된다.
음반사 사장에게 된통 당하고 집으로 돌아가던 작곡가 데이브의 가방으로 세 마리의 앙증맞은 다람쥐가 뛰어들면서 데이브와 앨빈,사이먼,테오도르의 운명적인 만남이 시작된다.


겁 없는 세 악동들, 월드 스타를 꿈꾸다
열정적인 앨빈, 똑똑한 사이먼, 순수한 테오도르는 자기 마음대로 데이브의 집을 보금자리로 정한다. 데이브는 재치 있는 말솜씨에 절대음감, 게다가 작렬하는 댄스까지 끼와 재능으로 똘똘 뭉친 그들을 힙합 가수로 데뷔 시키고, 앨빈과 슈퍼밴드는 곧 선풍적인 인기를 얻게 된다. 데이브는 그들의 작곡가 이면서 매니저, 나아가 아버지 역할까지 하게 되는데, 앨빈과 슈퍼밴드의 인기가 하늘 높이 치솟으면서 데이브의 간섭이 슬슬 귀찮아지기 시작한다.

[ Who is ‘앨빈과 슈퍼밴드’? ]

영화 <앨빈과 슈퍼밴드>는 1958년 첫 선을 보인 ‘Alvin and the Chipmunks’라는 전세계적으로 인기 있는 다람쥐 캐릭터를 영화로 만든 것이다.
1958년 작곡가이자 뮤지션인 ‘로스 바그다서리언’에 의해 만들어진 다람쥐 캐릭터 밴드 ‘Alvin and the Chipmunks’는 각종 쇼프로그램에 등장해 인기를 얻으며, 발표한 노래가 미국 최고의 권위 있는 음악상인 그래미상까지 수차례 거머쥐며 빅히트를 기록하는 등 전세계적으로 세대와 장르를 뛰어넘어 가장 대중적인 팝 아이콘으로 자리 잡았다. 이후 TV 쇼, TV드라마 등의 주인공으로 변신하며 50년 동안 가장 사랑 받는 캐릭터 중 하나가 되었다. 락, 팝, 레게, 디스코, 힙합에 이르기까지 시대에 맞는 다양한 음악 장르를 선보이며 50년 동안 변함없이 아이돌 스타인 이 지치지 않는 밴드가 올 겨울엔 더 넓어진 무대에서 작렬하는 끼를 선보일 예정이다.
앨빈과 슈퍼밴드의 가장 대표적인 히트곡은 ‘Chipmunks Song’과 ‘Witch Doctor’가 있다.


<앨빈과 슈퍼밴드>의 화려한 역사
1958
뮤지션 ‘로스 바그다서리언’에 의해 첫노래 발표
“Witch Doctor”, “The Chipmunk Song (Christmas Don’t Be Late)”
1959 이듬해 그래미상 수상 “The Chipmunk Song”
그해 첫 앨범 발표 “Let’s All Sing with the Chipmunks”
〈The Ed Sullivan Show>에 다람쥐 캐릭터 첫 출연
1972 창시자 ‘로스 바그다서리언’ 1세 심장마비로 사망
1978 ‘로스 바그다서리언’ 2세와 ‘재니스 카먼’에 의해 <앨빈 앤 더 칩멍크스>로 재탄생
1981 NBC “A Chipmunk Christmas” 만화영화로 전격 방송 시작
OST 플래티넘 음반 “Urban Chipmunk” 곡 발표 & 플래티넘 음반 출시
NARM Best Selling Children’s Album 수상
1983 NBC에서 TV시리즈 “Alvin & The Chipmunks” 정규 방송 시작
1990 NBC 에서 윌 스미스 주연의 “Rockin’ with the Chipmunks” 방영
1992 “Chipmunks In Low Places” 발표 & 플래티넘 음반 출시
(알랜 잭슨, 찰리 다니엘스, 웨일런 제닝즈, 타미 위네트, 아런 티핀, 빌리 레이 사이러스 참여)
1994 “A Very Merry Chipmunk” 발표
(셀린 디옹, 알랜 잭슨, 케이 지, 지니 오트리 , 패티 러브리스 참여)
1999 “Alvin and the Chipmunks Meet Frankenstein” 비디오 출시
2000 “Alvin and the Chipmunks Meet Frankenstein” 골든 릴 어워드 수상
2007 <앨빈과 슈퍼밴드> 극장용 장편 영화로 전격 제작
2008 <앨빈과 칩멍크스> 50주년




[ ABOUT MOVIE ]


애니메이션의 거장들이 모여 만든
2007년 최고의 가족 애니메이션 <앨빈과 슈퍼밴드>

시대를 넘나들며 국제적인 센세이션을 일으켰던 <앨빈과 칩멍크스>가 현대적인 코믹 감각으로 무장된 애니메이션 <앨빈과 슈퍼밴드>로 다시 태어난다. <가필드2>의 팀 힐 감독, <심슨가족>의 존 비티 감독, 그리고 <앨빈과 칩멍크스>시리즈를 만들어낸 로스 바그다서리언의 아들인 바그다서리인 2세와 재니스 카먼 등 애니메이션 계의 최고 거장들이 이 작품을 위해 뭉쳤다. 기발한 상상력과 스토리, 실사와 같은 화려한 3D 기술, 세련되고 트렌디한 스타일에 이르기까지 삼박자를 고루 갖춘 올 크리스마스 최고의 가족 애니메이션 <앨빈과 슈퍼밴드>는 국내 관객들에게 올 12월 19일, 가장 FUN한 애니메이션으로 다가설 것이다. 매년 겨울이면 온 가족을 위한 판타지 혹은 애니메이션 영화가 물밀듯이 몰려온다. 올 겨울도 예외는 아니다. 그 중 유독 눈에 띄는 단 하나의 블록버스터급 애니매이션 <앨빈과 슈퍼밴드>. 작년 겨울, <박물관이 살아있다>가 흥행돌풍을 일으키며 가족관객을 사로잡았었다면 올 겨울에는 <앨빈과 슈퍼밴드>가 그 자리를 대신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국에 ‘둘리’가 있다면, 미국엔 <앨빈과 슈퍼밴드>가 있다
애니매이션 <앨빈과 슈퍼밴드>는 <앨빈과 칩멍크스>라는 원제의 TV만화 시리즈에서 시작되었다. 1958년 ‘로스 바그다서리언 1세’에 의해 창조된 이 캐릭터들의 데뷔는 오래 전 미국의 인기 쇼 프로그램인 <애드 설리번 쇼>에 인형으로 출연하면서부터이다. 이때 ‘바그다서리언 1세’가 데이브 세빌 역을 맡았으며, 앨빈, 사이먼, 테오도르는 인형으로 출연했다. 이 캐릭터를 만화화한 <앨빈쇼>시리즈가 1961년 가을 텔레비전을 통해 보여지면서 본격적인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기 시작했다. 국내 애니메이션 캐릭터 중 유명한 ‘아기공룡 둘리’, ‘떠돌이 까치’처럼 <앨빈과 슈퍼밴드>의 캐릭터는 미국에서는 누구나 잘 알고 있는 매우 유명한 캐릭터이다. 따라서 이것이 영화화 되는 것에 대한 미국 시민들의 관심이 높을 수 밖에 없는 것. 하지만 1983년 제작된 둘리나 1987년 제작된 떠돌이 까치에 비한다면 <앨빈과 슈퍼밴드>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의 오랜 경력을 갖고 있다. 또한 미국 의 TV만화 시리즈이자 전 세계적인 인기를 모으고 있는 <심슨가족>과도 견줄 수 없을 만큼 오랜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기 때문에 <앨빈과 슈퍼밴드>의 극장판이 이제서야 제작된 사실이 오히려 이상할 정도이다.

<앨빈과 슈퍼밴드>가 주목 받을 수 밖에 없는 이유 중 또 하나는 바로 제작 비화이다. 최초로 <앨빈과 칩멍크스>를 창조했던 ‘로스 바그다서리언 1세’가 1972년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자 그의 아들인 ‘바그다서리언 2세’는 이 캐릭터들을 맡기로 한다. 1977년 회사를 인수한 그는 새로운 <앨빈과 칩멍크스> 시리즈 개발에 힘쓰며, 새로운 스토리를 추가하는 등 캐릭터를 더욱 풍성하게 만드는데 주력한다. 칩멍크 시리즈 탄생 50주년이 임박한 현재 <앨빈과 슈퍼밴드> 캐릭터들은 다양한 수상경력을 자랑한다. 전 세계적으로 음반 4,300만장, 그래미 어워즈 5번 수상, 골드 플래티넘 음반 12장, 칩멍크 관련 상품 매출 75억 달러라는 어마어마한 숫자들은 <앨빈과 슈퍼밴드>가 얼마만큼 거대한 힘을 갖고 있는지를 제대로 보여주고 있다. 2007년, 로스 바그다서리언 2세의 의해 더욱 새롭고 신선한 캐릭터 변신한 극장판 <앨빈과 슈퍼밴드>. 대를 잇는 캐릭터 사랑을 12월 19일 극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애니메이션계의 화려한 지각변동이 시작됐다
깜찍한 비주얼과 캐릭터의 화려한 만남

애니메이션은 다른 장르 못 지 않게 누구의 손에서 태어났느냐가 매우 중요하다. 어느 애니메이션사의 작품이냐에 따라 그 성향과 색깔이 결정되기 때문에 관객들은 영화가 시작된 지 5분도 채 지나기 전에 이 영화가 어느 회사의 작품인지를 금새 알아챌 정도다. 천편일률적인 영웅 스토리와 권선징악 구도는 더 이상 관객들의 흥미를 끌지 못한다.

이십세기폭스사의 강점은 바로 “스타일과 재미”이다.
<앨빈과 슈퍼밴드>는 세계에서 가장 귀여운 캐릭터와 통통 튀는 스토리를 보는 재미 만으로도 짜릿한 즐거움과 흥분을 느끼게 한다. 우선 주인공인 최고의 월드스타를 꿈꾸는 자신만만하고 겁 없는 리더 ‘앨빈’을 비롯하여 머리 좋은 ‘사이먼’, 귀엽고 순수한 ‘테오도르’까지 눈길을 끄는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과 기발한 스토리의 만남이 올 겨울 최고의 크리스마스 선물 무비로서 관객들의 마음을 뒤흔들기에 충분하다


대한민국 애니메이션계 최강의 더빙을 보여준다
대한민국 최고의 아이돌 스타 슈퍼주니어 강인, 희철, 신동 ‘앨빈과 슈퍼밴드’ 출연하다

<앨빈과 슈퍼밴드>의 국내 더빙 연기는 대한민국 최고의 아이돌 스타인 슈퍼쥬니어 멤버들인 강인, 희철, 신동이 맡아 더욱 화제가 되고 있다. 노래면 노래, 연기면 연기, MC면 MC.. 모든 것을 섭렵하는 슈퍼주니어. 그들은 <앨빈과 슈퍼밴드>의 캐릭터와 너무나 닮아 있어 그들 역시 이번 제의에 단번에 오케이 했다. <앨빈과 슈퍼밴드>의 리더 앨빈 역에는 슈퍼주니어의 강인이, 똑똑한 사이먼 역에는 슈퍼주니어의 희철이, 순수하고 소심한 테오도르 역에는 슈퍼주니어의 신동이 맡아 열연했다. 각 캐릭터의 성격이나 모습에 너무도 잘 어울리는 강인, 희철, 신동은 당일 처음으로 <앨빈과 슈퍼밴드>의 영상을 접하고는 너무 귀엽다는 반응을 보이며, 각자 캐릭터에 가장 부합하는 최고의 더빙 연기를 선보였다.
더불어 슈주 멤버들은 이번 더빙작업에 참여할 수 있게 되어 본인들의 팬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다는 사실에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대한민국 대표 그룹인 슈퍼주니어 만의 특별한 색깔로 채워진 앨빈, 사이먼, 테오도르 이 세 캐릭터는 관객에게 신선한 즐거움과 코믹한 웃음으로 굉장한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최신 트렌드와 최고의 그래픽 기술로 완성한 애니메이션
<박물관이 살아있다><나니아 연대기><해피 피트>감각과 노하우 총망라

<앨빈과 슈퍼밴드>를 영화로 승화시키기 위해서는 실제 연기와 최첨단 디지털 애니메이션을 이용한 합치는 작업이 필수였다. 하지만 <앨빈과 슈퍼밴드> 만화 시리즈의 전통적인 재미를 잃지 않기 위해서는 부단한 노력이 있어야만 했다.
본격적인 비주얼 작업에는 <박물관은 살아있다><해피피트><나니아 연대기>등으로 유명한 리듬&휴즈(Rhythm & Hues)스튜디오가 애니메이션을 완성시켰다. 우선 비주얼 개발에 있어서 오리지널 <앨빈과 칩멍크스> 텔레비전 시리즈를 관람하고 실제 다람쥐를 관찰하여 동물의 구조적인 면을 연구했다. 다람쥐의 털 관리, 잠 버릇, 두 다리 걸음, 네 다리 걸음 등 모든 것을 연구하여 디지털 다람쥐를 표현하는 데 성공. 게다가 캐릭터들의 털이 항상 가지런하고, 눈동자가 빛나게 하는 등 세밀한 부분까지 완성시켰다. 여기에 <앨빈과 슈퍼밴드>의 친숙하면서 생동감 있는 캐릭터로 변신시켰다. 앨빈은 뭐든지 나서는 장난꾸러기지만 모든 면에 열정적인 면을 부각시키고, 사이먼은 영리하고 유머러스하지만 앨빈과 대적하는 캐릭터로, 테오도르는 언제나 귀엽고 식탐이 많지만 순진한 면을 강조했다. 최고의 기술과 트렌디한 스타일 고루 갖춘 단 하나의 애니메이션 <앨빈과 슈퍼밴드>는 올 겨울 가장 해피한 영화임이 틀림없을 것이다.


눈과 귀를 신나게 하는 노래와 댄스가 작렬한다
팝에서 힙합까지 다양한 음악장르 선사
‘텔미’ 보다 강한 중독성, 올 겨울 히트 예감 0순위

세상에서 가장 독특한 보컬과 아크로바틱한 움직임을 타고 난 <앨빈과 슈퍼밴드>는 힙합을 중심으로 팝, 레게, 락 음악과 최신 트렌드의 댄스 등 중독성 강한 노래와 춤을 통해 콘서트 처럼 뜨거운 흥분과 열기 속으로 관객들을 초대한다.
<앨빈과 슈퍼밴드>의 영화 음악은 영화 <트랜스포머><박물관이 살아있다><미스터 & 미세스 스미스><판타스틱 4-실버 서퍼의 위협>의 OST를 담당했던 ‘알리 디’가 참여했다. 그는 <앨빈과 슈퍼밴드>의 음악이 MTV에서 볼 수 있고, 다양한 연령층의 팬들이 좋아할 만한 음악으로 만들고 싶어했다. 영화 OST에는 ‘Funky Town’, ‘Witch Doctor’, ‘Chipmunks Song’ 등 기존 히트 곡들을 리메이크해 영화 속에서 신나게 들을 수 있을 것이다.
또 <앨빈과 슈퍼밴드>에서 빼 놓을 수 없는 것 중 하나는 바로 댄스!
앨빈, 사이먼, 테오도로의 숨막히는 댄스 실력은 안무가 로세로 맥코이가 연출했다.
여타의 애니메이션에서 볼 수 없었던 캐릭터들의 놀라운 댄스를 볼 수 있는 절호의 기회 일 것이다. <앨빈과 슈퍼밴드> 캐릭터들은 버라이어티 하면서 놀라운 실력의 스냅 댄스, 크럼핑, 스트리트를 선보인다.


더 보기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