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스크랩 헤븐(2005)
Scrap Heaven, スクラップヘブン | 평점7.8
$movie.getMainPhotoAlt()
스크랩 헤븐(2005) Scrap Heaven, スクラップヘブン 평점 7.8/10
장르|나라
드라마
일본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17분, 15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이상일
주연
주연 오다기리 죠, 카세 료
누적관객
188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정의실현를 꿈꾸며 경찰관이 된 카스야 신고(카세 료)는 매일매일을 서류정리만 하며 보내는 생활에 지쳐간다. 그러던 어느 날 버스를 탔다가 괴한에게 납치되고, 언제나 꿈꿔왔던 상황을 맞이하게 된다. 하지만 신고는 사건해결은 커녕 꼼짝도 하지 못하고, 범인이 쏜 총에 한 젊은 남자가 다치고 선글라스를 쓴 여자의 눈에서는 의안이 굴러 떨어진다. 급기야 범인은 가지고 있던 총으로 자살을 하고 만다. 3개월 뒤 신고는 납치의 피해자였던 남자 테츠(오다기리 죠)를 우연히 만나게 되고, 사후처리와 서류작업만으로 이루어진 생활에 관해 불만을 토로한다. 테츠는 그런 그를 복수대행업이라는 게임에 끌어들이고 신고는 새로운 게임에 빠져들게 된다. 의뢰는 주로 화장실의 낙서로 이루어지고 필요한 것은 오직 신분을 밝히는 것 뿐. 일이 넘쳐나면서 바삐 움직이던 그들은 어느 날 의안의 여성 사키(쿠리야마 치아키)로부터 의뢰를 받게 된다. 신고와 사키는 점차 가까워지지만, 약재사인 사키는 신고 몰래 폭약을 제조하고 있는데…

일본에서 새로운 감각으로 각광받고 있는 이상일 감독이 그의 명성에 못지 않은 배우들과 뭉쳐서 만들어낸 <스크랩 헤븐>. 무거운 주제를 다루지만 그 주제를 풀어냄에 있어서 시니컬한 유머를 잃지 않고, 경쾌하고 젊은 시선으로 흥미롭게 풀어낸 버디무비이다. 예상할 수 없는 결말로 치닫는 이 영화는 이상일 감독 특유의 참신한 스타일이 영화 전반에 흐르는 빠른 비트의 음악과 컷분할 등의 다양한 영화적 시도들과 함께 잘 어우러져 있다. 주인공 신고 역을 완벽하게 소화해낸 연기파 배우 카세 료와 최근 <메종 드 히미코>로 국내에서 큰 인기몰이를 했던 오다기리 조, <킬 빌>의 고고 역으로 잘 알려진 쿠리야마 치아키까지 홍일점 사키 역으로 합세하며 최고의 캐스팅 또한 이루어냈다.

더보기펼치기

네티즌 평점

0
평점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