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웰컴 프레지던트(2004)
Welcome to Mooseport | 평점8.0
$movie.getMainPhotoAlt()
웰컴 프레지던트(2004) Welcome to Mooseport 평점 8.0/10
장르|나라
코미디/로맨스/멜로
독일, 미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2004.11.05 개봉
110분, 12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도날드 페트리
주연
주연 진 핵크만, 레이 로마노
누적관객
11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어리버리 소심맨의 미국 대통령 무너뜨리기?!
세상이 뒤집어질 황당 선거전이 터진다!


재선 관록의 미국 대통령 먼로 “이글” 콜(진 해크만 분)은 성공적으로 임기를 마친 뒤, 새로운 인생을 시작하기 위해 메인 주의 작은 마을 무즈포트에 정착한다. 이글은 탐욕스러운 전부인을 피해 자서전도 쓰고 골프도 치면서 유유자적 살아갈 계획을 세운다. 그런 이글에게 이웃 주민들은 공석 중인 무즈포트의 시장자리를 추천한다. 그레이스(마샤 게이 하든 분)를 비롯한 보좌관들은 출마를 만류하지만, 이글은 자신의 뜻을 밀고 나간다. 이글이 상대해야 할 경쟁자는 주민들에게 호감을 얻고 있는 철물점 사장 겸 배관공 해롤드 “핸디” 해리슨(래이 로마노 분). 오랜 정치 경력에서 한번도 패한 적이 없는 이글은 해리에게 패할지도 모른다는 위기감을 느낀다.
두 사람의 선거전이 불을 뿜고 있을 때, 이글은 해리의 여자 친구인 샐리에게 호감을 느끼고 접근한다. 해리의 프로포즈를 기다리다 지친 샐리는 이글과 데이트를 시작한다. 이 사실을 해리가 알게 되면서 선거의 양상은 시장의 자리를 위한 경쟁이라기보다는 여자를 차지하기 위한 경쟁으로 돌변한다.
재선 대통령의 자존심을 지키려는 이글은 대통령 선거 캠페인에 참여했던 참모들로 새롭게 진영을 짜고, 해리는 동료들과 이웃들을 모아 이글의 공세에 맞선다. 한치 양보 없는 두 사람의 선거전은 조용하고 평화로운 무즈포트를 뒤흔드는데…

더보기펼치기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