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라이터를 켜라 (2002) Break Out 평점 7.3/10
라이터를 켜라 포스터
라이터를 켜라 (2002) Break Out 평점 7.3/10
장르|나라
코미디
한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2002.07.16 개봉
108분, 15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장항준
주연
(주연) 김승우, 차승원
누적관객
"대한남아여!" 단 한 번 열정을 불살라라!
[내 생애, 쨍하고 해뜰 날]

백수, 전 재산 '라이터'를 분실하다!
나이 서른에 부모님 호주머니 돈이나 빌리는(?) 철없는 백수 허봉구(김승우).
오늘은 백수 생애 최악의 날이다. 하는 일마다 꼬이기만 하고....
예비군 훈련으로 녹초가 된 그에게 남은 건 단돈 300원! 전재산으로'일회용 라이터'를
사버린 봉구는 차비도 없이 목적지도 아닌 서울역까지 오게 되고
우연인지 필연인지 자신의 전부인 '라이터'를 그만 화장실에 두고 나온다.

사나이 마지막 자존심, 반드시 찾고야 만다!
다시 화장실을 찾은 봉구. 그러나 라이터는 이미 건달보스 양철곤(차승원) 손에 쥐어져 있다. 검사출신 국회의원 박용갑(박영규)의 선거를 도와 폼나게 살고 싶었던 철곤은 차일피일 자신을 피하던 박의원을 쫓아 부하들을 이끌고 서울역까지 온 것.
라이터를 되돌려 받으려다 괜시리 몰매만 맞은 봉구는 오직, 라이터를 찾겠다는 일념으로 철곤과 박의원이 탄 부산행 기차에 오른다.

20시 30분, 서울발 부산행 열차가 위험하다!
기차가 서울역을 통과하자 철곤은 슬슬 작전을 개시!
돈을 요구하는 철곤 그러나 예상밖으로 상황은 꼬여간다. 박의원은 자신의 과거행각이 들통날 것을 두려워하며 강경하게 버틴다. ‘이에는 이 눈에는 눈’ 철곤은 극단적인 방법으로 승객을 인질삼고 기차를 접수한다. 순식간에 기차는 아수라장이 된다.

억세게 운 없는 하루, 얼결에 대형참사에 휘말리다!
수백명의 승객이 인질로 잡히자, 각 역마다 경찰병력이 배치되지만 기관실을 점거한 철곤 일당은 오히려 기차를 논스톱으로 폭주한다!
그 와중에 승객들 사이를 성큼성큼 비집고 나와 철곤을 향해 용감히 대드는 자가 있으니 그는 바로 허·봉·구! 그의 요구안은 단 한가지 “웬만하면 내 라이터 돌려 주라!”

서울에서 부산까지 전속력으로 폭주하는 열차 안의 허봉구 vs 양철곤 예측불허의 명승부가 펼쳐지는데…
겁없는 백수, 과연 그는 라이터를 되찾을 수 있을 것인가?

더 보기

매거진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