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DMZ, 비무장지대 (2004) 평점 5.3/10
DMZ, 비무장지대 포스터
DMZ, 비무장지대 (2004) 평점 5.3/10
장르|나라
전쟁/드라마
한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2004.11.26 개봉
100분, 청소년관람불가
감독
(감독) 이규형
주연
(주연) 김정훈, 박건형
누적관객
79년 10.26이후, 47일간의 기록
"그냥 가주라... 제발 부탁이다"
...우리가 몰랐던 또 하나의 전쟁이 온다!
움직이는 모든 것은 즉시 사살되는 곳

“그냥 가주라. 제발 부탁이다...”
명령은 단 하나,
움직이는 모든 것을 사살하라!

어머니는 20년동안 아들을 남자로 기르지만,
DMZ는 20초만에 남자를 전사로 만든다!


군대를 배경으로 한 실감나는 시나리오를 쓸 생각에 부풀어있는 영화학도 지훈. 보안대의 행패를 당하다 수색대 이민기 병장에게 도움을 받는다. 이병장의 카리스마에 매료된 지훈은 수색대에 자원한다. 그러나 수시로 북한군과의 충돌이 예상되고, DMZ의 지뢰밭을 누비고 다녀야 하는, 절반은 죽어서 제대하고 나머지의 절반은 팔, 다리 없이 제대해야 한다는 살벌한 수색대. 지훈은 그 DMZ의 모습을 서서히 마주치게 되고 죽음의 두려움과 불길한 예감에 사로잡힌다.

“우리 ... 전쟁나는 거 아냐?”

1979년, 이병장의 제대가 코앞에 닥쳐온 어느 날. 충격적 뉴스가 방송된다. 대통령의 죽음. 대한민국 사회 전체가 온통 혼란의 아비규환에 빠져들고 당장이라도 전쟁이 터질 것만 같은 긴장감이 DMZ를 사로잡는다. 수색대 이병장의 얼굴에도 웃음이 사라지고... 어느 날 밤, 감지되는 정체불명의 땅 속 진동음. 전쟁이... 터지는 걸까?

더 보기

매거진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