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태백산맥 (1994) The Tae Baek Mountains 평점 7.2/10
태백산맥 포스터
태백산맥 (1994) The Tae Baek Mountains 평점 7.2/10
장르|나라
전쟁/드라마
한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994.09.17 개봉
168분, 청소년관람불가
감독
(감독) 임권택
주연
(주연) 안성기, 김명곤, 김갑수
누적관객
산만큼이나 높은 사랑들...... 골만큼이나 깊은 아픔들......

해방 후, 좌.우익의 대립이 심화되던 시기 여순반란사건이 터진다. 염상진을 위시한 좌익세력은 벌교를 장악해 반동 숙청에 나서지만 반란군이 전세에 밀리자 조계산으로 후퇴한다. 돌아온 우익세력은 좌익에 연류된 사람들을 숙청하고 대대적인 복수에 나선다.

염상구는 형 염상진에 대한 증오로 이 일에 앞장서고 빨치산의 아내를 겁탈하는 등 만행을 일삼는다. 이를 가슴 아프게 지켜보던 순천 중학교 교사 김범우는 좌,우익 모두를 비난하지만 오히려 빨갱이로 몰려 고초를 겪는다.

후퇴하던 염상진은 율어를 장악, 해방구로 선포하고 개혁을 실행한다. 토벌대 대장 심재모는 김범수의 민족주의적인 입장에 공감해 염상진 일행에 대해 온건정책을 펴지만 지주들의 반대에 부딪힌다.

결국 심재모는 율어 탈환에 성공하지만 전출당하고 염상진 일행은 대대적인 군경의 토벌로 절망적인 생활을 이어간다. 이 가운데 전쟁이 터지고 숨어있던 염상진은 동생 염상구를 숙명적으로 만나는데...

10권에 이르는 조정래의 방대한 대하소설을 영화화 했으며 해방 직후 좌우익의 이념 대립 속에 희생당한 소박한 마을사람들을 통해 민족의 비극과 아픔을 그린 작품이다. <서편제> 이전에 영화화할 예정이었으나 정치적으로 민감한 소재로 인해 제작이 미루어지다 <서편제>의 기록적인 성공이후 영화화할 수 있었다. 같은 피를 타고 났지만 좌익과 우익 양극단에 서게 된 염상진과 염상구 형제, 좌익과 우익 모두를 비판한 민족주의자 김범우, 술도가의 외아들로 태어나 공산주의자가 된 정하섭, 그를 사랑하게 된 무당 소화 등 영화는 다양한 입장을 대변하는 수많은 인물들을 통해 단순한 이념의 대립을 넘어 당시 한국사회를 구성했던 다양한 사람들의 입장을 담고자 한다. 이념의 논쟁 속에 억울하게 죽어간 이 땅의 모든 이들에게 보내는 감독의 씻김굿과도 같은 작품. 168분의 긴 상영시간 등으로 개봉 당시 흥행에 성공하지는 못했지만 제 33회 대종상을 비롯해 그해 대부분의 영화상을 휩쓴 감독의 대표작 중 한 편이다.
(한국영상자료원 2010 - 임권택 전작전)

더 보기

매거진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