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타이타닉의 최후(1953)
Titanic | 평점7.0
$movie.getMainPhotoAlt()
타이타닉의 최후(1953) Titanic 평점 7.0/10
장르|나라
로맨스/멜로/드라마
미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98분, 전체관람가
감독
감독 장 네굴레스코
주연
주연 클리프튼 웹, 바바라 스탠윅, 로버트 와그너
누적관객
4,100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1912년, 최대 호화 여객선 타이타닉 호가 아메리카를 연결하는 처녀 항해에 나선다. 상류층인 스터니 부인(Julia Sturges: 바브라 스탠 위크 분)은 남편인 리차드(Richard Ward Sturges: 클리프톤 웨브 분)와의 불화로 아네트(Annette: 오드리 달튼 분)와 아들을 데리고, 타이타닉호에 승선한다. 아들을 따라온 리차드는 가족들과 만나지만 아내는 냉담하기만 하다.

한편 타이타닉의 승무원인 기프 로저스(Giff Rogers: 로버트 와그너 분)는 승선하는 아네트를 보고 첫눈에 반한다. 부모님의 불화로 마음을 둘곳 없던 아네트 역시 그의 순수한 마음에 이끌려, 결국 이들은 신분의 차이를 넘어선 사랑에 빠진다.

한편, 뉴 펀들랜드 남방에 가까워질 무렵, 빙산의 위험을 알리는 여러번의 경고가 타이타닉 호에 전달된다. 그러나 선장은 이 경고를 무시하고 속력을 줄이지 않은 채 항해를 계속한다. 그 결과 출항한지 4일만에 타이타닉은 빙산과 부딪혀 침몰하기 시작한다.

더보기펼치기

네티즌 평점

0
평점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