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요술쟁이 아나벨(1997)
A Simple Wish | 평점9.0
$movie.getMainPhotoAlt()
요술쟁이 아나벨(1997) A Simple Wish 평점 9.0/10
장르|나라
가족/판타지
미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89분
감독
감독 마이클 리치
주연
주연 마틴 쇼트, 마라 윌슨, 캐서린 터너

공원 꽃마차 마부이자, 무명 오페라 가수인 아빠, 오빠 찰리(Charlie Greening: 프란시스 카프라 분)와 셋이 살아가고 있는 귀엽고 깜찍한 소녀 아나벨(Anabel: 마라 윌슨 분). 모든 게 다 행복하지만 아나벨에게는 엄마처럼 자신을 감싸주고 지켜주는 수호 요정을 갖는 꿈이 있다.

수호요정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소원을 빌며 잠이 들려는 아나벨 앞에 마치 꿈처럼 벽장에서 요정이 나타난다. 하지만 이 수호요정은 마음씨 좋게 생긴 할머니가 아니라 조금 모자라 보이는 머레이(Murray: 마틴 쇼트 분)란 남자다. 더군다나 머레이는 초보요정인지라 아나벨 앞에서 보여주는 요술도 실수 연발이다.

아나벨은 머레이에게 아버지를 유명한 오페라 가수로 만들어 달라고 부탁한다. 머레이는 흔쾌히 아나벨의 소원을 들어주겠다고 한다. 임무수행을 시작한 첫날, 찰리의 장난으로 요술봉이 부러지고, 아빠 주위를 서성이며 호시탐탐 기회를 노리지만 초보 요정 머레이는 말썽과 소동만 부린다. 그리고 급기야 머레이가 요술을 잘못 부리는 바람에 아나벨의 아빠가 동상으로 변해버리고 만다.

이제 아빠를 다시 되돌아오게 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자정 전까지 요술봉을 고쳐 다시 요술을 부리는 것뿐이다. 요정들의 사무실에 가까스로 도착한 아나벨과 찰리, 그리고 머레이는 가까스로 요술봉을 고친다. 그러나, 요정들의 사무실은 이미 사악한 마녀 클로디아(Claudia: 캐서린 터너 분)가 요정들의 요술봉을 모두 빼앗아버린 상태다. 머레이와 아나벨은 어렵게 요술봉을 고치지만 클로디아에게 다시 요술봉을 빼앗기고 만다.

이때 요정 사무실 한 쪽에 숨어있던 찰리의 기지로 클로디아를 따돌린 아나벨 일행은 동상으로 변해버린 아빠에게로 달려온다. 하지만 간발의 차이로 시각은 이미 자정을 넘어버린 상태. 이렇게 시간이 넘어버린 상태에서는 머레이의 요술도 통하지 않는데.

더보기펼치기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