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어느 여배우의 고백(1967)
Confessions of an Actress | 평점5.6
$movie.getMainPhotoAlt()
어느 여배우의 고백(1967) Confessions of an Actress 평점 5.6/10
장르|나라
드라마
한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967 개봉
85분
감독
감독 김수용
주연
주연 김진규, 남정임
누적관객
244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한때 멋진 외모와 연기력으로 유명하던 배우가 있었다. 화려한 시절은 가고 지금 그는 폐인이 되어 잃어버린 딸을 찾아 헤맨다. 옛 동료배우의 도움으로 어느 술집에서 딸을 찾게 되지만, 지금 자신의 모습이 너무 초라해 차마 아버지라고 나서지 못한다. 대신 그는 딸을 배우로 데뷔시킨다. 아버지의 재능을 이어받았는지 딸은 은막의 스타가 되고 큰 인기를 얻는다. 딸의 성공을 지켜보던 아버지는 자랑스런 딸의 모습을 보면서 몰래 떠나 종적을 감춘다. 딸은 뒤늦게 자신을 뒷바라지해주던 사람이 자신의 아버지인 걸 알고는 아버지를 찾으러 나선다. 백방으로 수소문한 끝에 그를 찾아 함께 출연을 하지만, 영화의 마지막 촬영장에서 아버지는 딸의 팔에서 영화처럼 숨을 거두게 된다.


왕년의 명배우 김진규(김진규)가 옛 동료 황정순(황정순)을 통해 아버지의 존재를 모르고 자란 딸(남정임)을 영화배우로 데뷔시키는 이야기다. 화려한 1960년대 한국 영화판의 이면을 쇠락한 배우의 고백을 통해 사실적으로 그리고 있는 작품. 김수용 감독을 비롯한 몇몇 감독이 까메오로 출연하는 점, 극 중 배우들이 자신의 실명으로 등장하는 점이 흥미롭다. 중후하고 자애로운 어머니 역을 주로 해냈던 배우 황정순 씨는 이 영화 속에서 드물게 세련되고 현대적인 모습으로 관객을 찾아간다.
(제1회 서울충무로국제영화제)

더보기펼치기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