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경찰서를 털어라 (1999) Blue Streak, Der Diamanten-Cop 평점 8.0/10
경찰서를 털어라 포스터
경찰서를 털어라 (1999) Blue Streak, Der Diamanten-Cop 평점 8.0/10
장르|나라
코미디/범죄
미국, 독일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999.11.06 개봉
94분, 15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레스 메이필드
주연
(주연) 마틴 로렌스
누적관객
새로운 형사반장. 그의 신분을 절대 알려하지 마라.
″나쁜 녀석들″에 이은 마틴 로렌스의 기상천외한 액션

2년 전 마일즈 로건(마틴 로렌스)은 박물관에서 다이아몬드를 훔치지만 부하 디콘의 배신으로 다이아몬드는 빈 건물에 숨기고 경찰에 잡힌다. 2년 후 가석방된 로건은 다이아몬드를 찾으러 가지만 빈 건물이 경찰서로 바뀐 것을 알게 된다. 그는 경찰로 가장하고 건물에 들어가 얼떨결에 용의자의 도주를 막고 신참 칼슨(루크 윌슨)과 한 팀이 된다. 마침내 다이아몬드를 찾지만 다이아몬드는 마약 밀매 조직을 소탕하기 위한 작전용 헤로인 더미에 섞여 있다. 칼슨과 하드캐슬 형사(윌리암 포사이스)와 작전에 가담한 로건은 다이아몬드를 노리고 자신을 쫓아온 디콘(피터 그린)과 만난다. 마약밀매단과의 한판 대결 후 디콘은 죽고 다이아몬드는 로건의 손에 들어오지만 로건이 경찰이 아님이 밝혀진다. 그러나 이미 로건은 멕시코 국경을 넘었다며 경찰 동료들은 그를 보내준다.

더 보기

매거진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