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바보 사냥 (1984) Fool Hunting 평점 2.5/10
바보 사냥 포스터
바보 사냥 (1984) Fool Hunting 평점 2.5/10
장르|나라
드라마
한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984.12.01 개봉
105분, 청소년관람불가
감독
(감독) 김기영
주연
(주연) 엄심정, 배규빈, 김병학
누적관객

대학졸업정원제의 공포속에서 4학년에 재학중이던 강석은 삶의 회의를 느끼고 자살 소동을 벌여 정신병원에 입원된다. 거시서 홍익이라는 환자를 알게되어 그에게 탈출을 제의한다. 홍익은 무인도에서의 환상적인 생활을 설명하는 강석에게 설득되었고, 무사히 병원을 탈출한 두사람은 바깥 세상에서 여러가지 사건에 부딪친다. 마침내 광부생활을 하게된 그들은 거기서 석호라는 현실적인 바보 처녀를 알게된다. 갱내 폭파 사고로 석호는 아버지를 잃게 되고 세사람은 동행이 되어 토끼섬 건설을 위해 남해의 무인도로 움직인다. 홍익과 석호는 앞으로 부부가 될 것이 확실하다. 남해의 어촌에 도착한 일행은 본격적인 토끼섬 건설준비를 하나 준비가 완료되는 날 석호는 돌변해 토끼섬은 정신착란자의 환상이라고 판단한다. 어느날 밤 술에 취한 강석을 석호는 숫처녀의 몸으로 맞이하고 둘은 홍익을 버려둔채 속세로 도망친다. 홍익은 처음으로 절망을 느끼나 여지껏 보이지 않던 힘이 솟구치는 것 같다.


교통사고를 당해 정신병원에 입원한 광식(배규빈)은 대학졸업정원제의 공포를 견디지 못해 자살을 기도하고 같은 병원에 입원한 환자 홍익(김병학)을 설득해 병원을 탈출한다. 여러 사건을 겪다가 광부가 된 그들은 바보처녀 석호(엄심정)를 만나 토끼섬 건설을 위해 남해의 무인도로 향한다. 그러나 섬으로 출발하기 직전, 곽식은 토끼섬이 정신착란자의 환상이라 판단하여 석호와 함께 도망친다. 버려진 홍익은 절망을 느끼지만, 정신병으로 아들을 죽게 한 주막의 노부부와 합세해 무인도를 향해 나룻배를 띄운다.

이장호 감독의 <바보선언>이 성공한 후 그 영향으로 기획된 작품이지만, 김기영 감독은 그와 전혀 무관한 자신만의 로드무비를 완성했다.
(2018년 한국영상자료원 - 시대를 앞서 간 시네아스트, 김기영 전작展)

더 보기

매거진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