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디즈니 캠프(1995)
Heavyweights | 평점4.0
$movie.getMainPhotoAlt()
디즈니 캠프(1995) Heavyweights 평점 4.0/10
장르|나라
코미디
미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97분, 전체관람가
감독
감독 스티븐 브릴
주연
주연 톰 맥고완, 샤운 웨이스, 아론 슈바르츠, 리아 라일, 데이빗 보위, 톰 호지스, 폴 페이그, 케넌 톰슨

마른 것보다는 살찐 것이 좋다고 생각하는 비만아 제리 가너(아론 슈왈츠 분)는 비만을 걱정하는 부모에 의해 몸무게를 줄여주는 캠프인 캠프 호프(Camp Hope)에, 살을 빼기 위해서라기 보다는 재미있어 보여서 들어 가게 된다. 캠프 호프에 도착하여 이미 입소한 비만 동료들의 환영을 받은 제리는 따뜻하고 가족같은 편안한 분위기와 다이어트에는 별 관심이 없다는 것을 알고 깜짝 놀란다. 그들은 그곳에서의 재미있는 생활을 어린이답게 즐기고 있었던 것이다.

그러나 자상한 캠프 호프의 소유주가 재정적 문제로 인해 운동광인 토니 퍼키스(벤 스틸러 분)씨에게 소유권을 넘겨주면서 이 모든 상황이 달라지게 된다. 퍼키스는 과격한 운동을 통해 비만아들의 몸무게를 줄일 수 있다는 성공사례를 만들어 돈을 벌고자 하는 인물이기 때문이다. 이십마일의 무리한 하이킹 등 엄격하고도 잔혹한 훈련에 의해 소년들은 괴로운 나날을 보내게 된다.

마침내 악몽과 같은 상황을 벗어나기 위해 소년들은 의기투합하여 퍼킨스를 묶어 가두게 된다. 소년들은 이전의 캠프 호프로 돌아가고자 하는 생각으로 그들에게 용기를 심어준 다정다감한 카운셀러(톰 맥고완 분)와 함께 노력하게 되고. 소년들은 캠프에서 자신들이 퍼킨스에게 어떠한 방식으로 대우를 받았는지를 보여주는 장면들을 비디오로 녹화, 찾아온 부모들에게 보여 준다.

소년들은 이러한 경험들을 통해 보기좋은 근육질이 되기보다는 재미있는 생활을 통해 자신감을 배양해 온 원래의 캠프를 되찾았다는 사실을 더욱 중요하게 생각하게 된다. 즉 다이어트는 자율적인 의지가 가장 중요하며, 뚱보라도 건강한 마음을 바탕으로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게 된다.

더보기펼치기

네티즌 평점

0
평점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