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오만과 편견(1940)
Pride And Prejudice | 평점7.8
$movie.getMainPhotoAlt()
오만과 편견(1940) Pride And Prejudice 평점 7.8/10
장르|나라
드라마/로맨스/멜로
미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17분, 12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로버트 Z. 레오나드
주연
주연 메이 비티, 마튼 라몬트, E.E. 클라이브, 에드워드 애슐리, 그리어 가슨
누적관객
5,276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적령기를 맞고 있다. 온순하고 마음이 착하며 만사에 내성적인 맏딸 제인에 비해, 둘째 딸 엘리자베스는 인습에 사로잡히지 않고 재치가 넘치는 발랄한 아가씨였다.
제인은 근처에 이사온 늠름한 청년 빙리를 사랑하게 되지만, 신중하게 자기 애정을 숨기고 있다. 빙리의 친구 다시는 겉치레를 우습게 알기 때문에, 성격 연구가임을 내세우는 엘리자베스에 대해서조차 신분을 내세우는 `오만`한 남자라는 인상을 주지만, 결국 자유롭고 활달한 엘리자베스를 사랑하게 된다.
그러나, 다시는 베네트 부인과 아래로 세 명의 딸들이 어리석게 행동하기 때문에 그 이상 더 엘리자베스와 관계가 깊어지는 것을 꺼려하였다.
빙리도 역시 제인을 사랑하고는 있었으나, 그녀의 사랑을 받을 수 있을 것인지 자신감을 상실하게 된다. 이리하여 결국 이들 두 청년은 그 땅에서 떠나간다.
다시는 그 뒤 신분의 격차가 있고, 저속한 중매인에 대한 혐오감도 있지만, 그 모든 장애를 뛰어넘어 엘리자베스에게 구혼한다. 그러나 그녀는 다시가 `오만`하다는 `편견`을 가지고 있었기 때문에 그 구애를 거부 한다. 그러나 경박하고 낯이 두터운 콜린스와 싹싹하기는 하지만 성실하지 못 한 위컴과의 교제를 통하여 첫인상이 중요하지 않다는 사실을 깨닫게 된다. 그 외에도 여러 가지 사건과 만남을 통하여 다시가 실은 너그럽고 생각이 깊은 인물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어, 엘리자베스는 자기 `편견 `을 시정한다.
한편 다시는 빙리에 대한 제인의 사랑이 진실되다는 사실을 알고, 두 사람의 결혼을 주선한다. 그리고 다아시와 엘리자베스도 이해와 애정과 존경으로 맺어진다.

더보기펼치기

네티즌 평점

0
평점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