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씨에스타(1987)
Siesta | 평점7.2
$movie.getMainPhotoAlt()
씨에스타(1987) Siesta 평점 7.2/10
장르|나라
미스터리/스릴러
미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95분, 청소년관람불가
감독
감독 메리 램버트
주연
주연 엘렌 바킨, 가브리엘 번, 줄리안 샌즈, 이사벨라 로셀리니, 마틴 쉰, 그레이스 존스, 조디 포스터

시끄러운 비행기 소리에 정신을 차린 클레어(Claire: 엘렌 바킨 분)은 스페인의 공항 옆 초원에서 쓰러져 정신을 잃은 자신을 발견하곤 혼란에 빠진다. 옷은 온통 피투성이에 자신이 왜 그곳에 왔는지 이해할 수 없으니. 그러나 그녀는 기억을 더듬어 왜 자신이 그곳에 있는지를 하나하나 생각해 내기 시작한다. 클레어는 공중곡예를 보여주는 스카이다이버이다. 일생 일대의 가장 큰 묘기를 선보이기 위해 그의 동거남이자 매니저인 델(Del: 마틴 쉰 분)과 함께 연습에 열중하던 그녀는 한때 뜨거운 사랑을 나누었던 어거스틴(Augustine: 가브리엘 번 분)의 편지를 받는다. 그는 그녀를 버리고 스페인에서 마리(Marie: 이사벨라 롯셀리니 분)와 결혼생활을 보내며 살고 있었다. 그녀는 어거스틴에 대한 사랑을 버리지 못하고 델에게 공연 전까지 꼭 돌아오겠다는 쪽지를 남긴 채 스페인으로 떠난다. 스페인에서 어거스틴을 찾아간 클레어는 어거스틴을 유혹하지만 어거스틴은 그녀를 거부하고, 마리는 갑자기 나타난 클레어에게 강한 질투와 분노를 느낀다. 클레어는 스페인에서의 자신의 일상을 생각해 낸 뒤, 미국으로 돌아가기 위해 애쓰지만 결국 공연날짜는 다가와 버리고, 스페인에서 만난 키트(Kit: 줄리안 샌즈 분)와 낸시(Nancy: 조디 포스터 분)와 함께 시간을 보낸다. 그들의 파격적인 삶에 함께 빠져드는 클레어는 그러나 결국 자신의 삶에 대한 의지를 버리지 못한다. 조금씩 조금씩 자신이 왜 그 공항에 버려져 있던가에 대한 회상의 깊이를 늘려나가던 클레어는 자기를 증오했던 어거스틴의 부인 마리를 자신이 우발적으로 죽였다는 확신을 갖고 경악한다. 공항 근처에 버려져 있었던 때 자신의 옷에 흥건히 뭍어있던 피를 생각하며 그녀는 어거스틴의 집으로 달려간다. 그러나 어거스틴의 집으로 모여드는 사람들 사이를 해치고 들어간 곳에서는 자기가 죽인 줄 알았던 마리가 경찰에 체포되어 끌려나오고 있는 것이다. 그순간 클레어의 머리 속엔 마리에게 칼에 찔려 고통스러워 하는 자신의 모습이 갑자기 기억난다.


더보기펼치기

네티즌 평점

0
평점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