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25시(1967)
The 25th Hour, La Vingt-Cinquieme Heure | 평점8.1
$movie.getMainPhotoAlt()
25시(1967) The 25th Hour, La Vingt-Cinquieme Heure 평점 8.1/10
장르|나라
드라마
이탈리아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30분, 15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앙리 베르누이
주연
주연 안소니 퀸, 비르나 리지
누적관객
8,210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루마니아의 산골 폰타나의 농부 요한(Johann Moritz : 안소니 퀸 분)은 아내 스잔나(Suzanna Moritz : 버나 리지 분)의 미모를 탐낸 경찰서장 도브레스코(Dobresco : 그레고이리 아스란 분)의 계략으로, 유태인이라고 상부에 거짓 보고되어 강제 노동에 보내진다. 스잔나는 서장의 꼬임에 넘어가 남편과의 이혼서에 강제 서명을 한다. 수용소를 탈출한 요한은, 스파이 혐의로 검거되어 독일로 끌려가 강제 노동을 하게 된다. 그러나, 독일 친위대 대령에게 아리안족의 순혈통을 가진 영웅의 일원으로 인정받아, 수용소장에 임명된다. 1944년 4월, 소련이 루마니아를 침공했을 때, 요한은 미국포로가 되어 전범자로서 뉘른베르크의 재판을 받게 된다. 이때 변호인은, 재판정에서 아내 스잔나가 요한에게 보내는 8년 동안의 기록을 법정에서 낭독한다. 석방된 요한은 아내와, 그리고 소련군의 능욕에 의해 태어난 아이를 포함한 세 자식들과 감격적인 상봉을 한다.

더보기펼치기

네티즌 평점

0
평점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