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석양의 무법자(1966)
The Good, The Bad And The Ugly, Il Buono, il brutto, il cattivo | 평점9.5
$movie.getMainPhotoAlt()
석양의 무법자(1966) The Good, The Bad And The Ugly, Il Buono, il brutto, il cattivo 평점 9.5/10
장르|나라
액션/서부/어드벤처
이탈리아, 스페인, 서독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61분, 12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세르지오 레오네
주연
주연 클린트 이스트우드, 엘리 월러치, 리 반 클리프
누적관객
1,627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허리춤엔 총자루를 차고, 먼지가 뒤덮힌 망토를 두르고, 늘 시가를 입에 문채 우수에 찬 눈빚으로 서부를 가르는 신비의 남자 블런디. 미국의 남북전쟁이 한창인 때 블런디는 멕시칸 총잡이 투코와 함께 동업 중이다.

투코는 현상범. 블런디는 그를 잡아 수많은 현상금을 얻어내고, 투코가 교수형을 당하는 순간, 어디에서인가 총성이 울린다. 이때 투코를 매달고 있던 밧줄이 끊어지고, 투코는 목숨을 건지는 것.

이런 방식으로 이들은 남서부 일대를 휘저으며 위험스런 게임을 해나간다. 한편 세텐자라 불리우는 가학적인 범죄자는 엄천난 게임판에 몰두한다. 그는 바로 $200,000의 돈주머니가 묻힌 비밀장소를 추적 중이다. 이때 투코와 블런디는 사막의 한가운데서 목숨을 담보로 실랑이를 벌인다.

블런디는 투코가 그를 배신하고 막 죽일려고 하는 순간 우연히 그 돈주머니가 묻히 공동묘지를 알게 되고, 그만이 그 장소를 알고 있다. 투코는 그의 생명과 그의 위치에 대한 지식을 거래할 수 밖에 없는 노릇. 그들은 돈이 묻힌 곳에 가기 위해 남부군복을 입고 나서지만 불행스럽게도 북군의 포로가 되고, 수용소에서 세텐자와 대면하게 되는데...

더보기펼치기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