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초대받지 않은 손님(1967)
Guess Who's Coming to Dinner | 평점9.0
$movie.getMainPhotoAlt()
초대받지 않은 손님(1967) Guess Who's Coming to Dinner 평점 9.0/10
장르|나라
드라마
미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08분, 12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스탠리 크레이머
주연
주연 스펜서 트레이시, 시드니 포이티어, 캐서린 헵번, 캐서린 휴턴
누적관객
83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평범하고 쾌활한 백인 처녀 조이(캐서린 휴튼 분)는 여행 중에 만난 존(시드니 포이티어 분)과 사랑에 빠진다. 존은 장래가 촉망되는 유능한 젊은 의사이지만 전처와 아이가 사고로 죽었다. 하지만 문제는 그것이 아니라 그가 흑인이라는 것. 어느 정도 사회적으로 성공한 조우이의 부모 맷(스펜서 트레이시 분)과 크리스티나(캐서린 헵번 분)는 하나 밖에 없는 외동딸이 결혼한답시고 데리고 온 존을 보고 기겁한다. 맷은 아무래도 흑인과 결혼하는 것이 달갑지 않아 어떻게 해서든지 막아야 할 생각뿐이고, 크리스티나 역시 흑인인 사위가 반갑진 않으나 그래도 딸을 믿기에 딸의 뜻대로 따르려고 한다. 이때 조이는 이날 저녁 식사에 존의 부모도 초대하기로 한다. 이날 처음 아들이 결혼하겠다는 며느리가 백인 처녀임을 안 존의 부모의 표정도 조이의 부모와 마찬가지다. 모두들 생각이 깊은 양가 부모들은 이 문제를 이성적으로서 해결하고자 여러 모로 고심한다. 이때 아내와 딸, 조이와 존, 그리고 흑인 가정부 아주머니까지 모든 사람들로부터 각기 다른 의견으로 압력을 받고 있던 맷은 결국 명쾌한 결론을 제시함으로써 문제가 해결된다. 그것은 두 사람의 결혼으로 인한 모든 문제, 즉 결혼을 하느냐 마느냐도 결국은 두 사람의 사랑에 맡기는 수밖에 없다는 것이었다. 이로서 이들은 모두 유쾌하게 저녁식사를 시작한다.


더보기펼치기

네티즌 평점

0
평점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