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젊은이의 양지(2019) 상영예정
Light for the Youth | 평점0.0
티저포스터
젊은이의 양지(2019) Light for the Youth 평점 0.0/10
장르|나라
미스터리
한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2020.10 (개봉예정)
114분
감독
감독 신수원
주연
주연 김호정, 윤찬영, 정하담, 최준영
누적관객
102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인생실습 한 번 해보실래요?”
채권추심 콜센터의 계약직 센터장 세연은 업무실적과 정규직 채용을 빌미로 자리를 위협받는다. 세연의 콜센터에서 현장 실습을 하게 된 19살의 준은 사진이라는 자신의 전공과는 너무나도 무관한 일에 적응하지 못한다. 그런 준에게 세연은 자신도 힘든 시절이 있었다며 꿈을 포기하는 게 아닌, 잠시 세상을 배우는 ‘인생실습’한다 생각하라고 조언한다.
여느 날처럼 늦은 밤까지 독촉 전화를 하던 준은 얼떨결에 직접 카드 연체금을 받으러 가게 된다. 엄마 회사에 취직하면 안 되냐는 취준생 딸 미래와 다투고 있던 세연은 도저히 못 하겠다고 울먹이며 전화한 준에게 어떻게든 돈을 받아오라며 윽박지른다. 그리고 다시 걸려온 전화. “…연체자가 죽었어요”
그날 밤, 유서를 남긴 채 사라진 준이 변사체로 발견된 후 세연에게는 준으로부터 사건의 단서가 담긴 메시지가 하나씩 도착하는데…

연출의도

19살의 콜센터 노동자인 '이준'이 어느 날 사라진다. 콜센터 센터장 세연은 그의 행방을 좇는 과정에서 준과 자신의 딸 미래의 고통을 마주하게 된다. <젊은이의 양지>를 통해 신자본주의 시대의 시스템 아래에서 무한 경쟁에 시달리며 고통을 겪고 있는 청춘 세대의 도둑 맞은 삶에 대해 이야기해보고 싶었다. 누구나 가해자가 될 수 있고 피해자가 될 수 있는 이 세계에서 과연 '젊은이의 양지'는, 우리들의 양지는 어디일까?

더보기펼치기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