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언제나 막차를 타고 오는 사람 (1992) The one who always comes with the last car 평점 0/10
언제나 막차를 타고 오는 사람 포스터
언제나 막차를 타고 오는 사람 (1992) The one who always comes with the last car 평점 0/10
장르|나라
드라마
한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992.11.21 개봉
105분, 15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김혁
주연
(주연) 정성모, 김혜리
누적관객

영훈과 재희는 학창 시절 옷깃을 스치듯 만났다가 냉혹한 현실의 벽에 부딪쳐 각자 구도의 길을 걷게 된다. 그러나 목숨처럼 믿고 따랐던 친형의 자살로 인해 삶의 허무와 현실에 대한 도피로 구도자의 길을 택했던 영훈의 마음속에는 아직도 재희에 대한 그리움이 남아있다. 독실한 카톨릭 신자인 재희 역시 아버지에 대한 반발심과 영훈의 불가 귀의에 따른 허무감에 수녀의 길을 걷게 된다. 그리고 7년 후, 동생 로사를 통해 아가다가 있는 수녀원을 알게된 영훈은 아가다에게 끈질긴 구애를 한다. 심장병의 일종인 협심증으로 인해 더이상 수도자의 생활을 할 수 없게된 재희는 원장 수녀의 도움으로 환속을 승낙받는다. 그리고 서로를 감싸주고 아끼고 싶은 마음과 사랑의 기나긴 갈등 끝에 두 사람은 두터운 종교의 벽을 허물고 둘만의 조그마한 보금자리를 마련한다.


더 보기

매거진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