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세 번째 부인 (2018) The Third Wife 평점 4.8/10
세 번째 부인 포스터
세 번째 부인 (2018) The Third Wife 평점 4.8/10
장르|나라
드라마
베트남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96분, 청소년관람불가
감독
(감독) 애슐리 메이페어
주연
(주연) 응우옌 푸옹 트라 미
누적관객

19세기 베트남의 시골 마을. 열네 살 소녀 머이는 아버지가 진 빚의 대가로 중매결혼을 하게 된다. 머이의 혼롓날은 그녀가 나이 많은 남편 훙의 세 번째 부인이 되는 날이며, 그의 남편이 될 훙은 권력이란 곧 통제라고 믿으며 자라온 남자다. 첫날밤이 지나고 머이는 집안에서 입지를 얻고 싶다면 단지 성적인 존재로서의 여성만이 아닌 아들을 낳을 수 있는 여성임을 보여주어야 한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또한 머이는 다른 두 명의 부인 사이에서 자신이 어떻게 자리를 잡을 것이며, 가족들이 그녀들에게 기대하는 바를 어떻게 처리할지 배워나간다.

19세기 베트남, 14세 소녀 마이는 아름다운 계곡을 따라 꽃단장한 배를 타고 간다. 그녀를 기다리는 것은 나이가 훨씬 많은 지주의 셋째 부인이 되는 것. 홍등이 밝혀지고 무사히 첫날밤을 치른다. 눈치가 빠른 마이는 다른 부인들과도 잘 지내고 둘째 부인의 딸과도 자매처럼 지낸다. 성에 눈을 뜨면서 자신의 정체성을 찾아가는 성인이 되어가는 한편, 빨리 아들을 낳아 자신의 지위를 인정받고자 한다. 머지않아 순조롭게 임신을 하고 태교를 하던 중, 중매결혼을 앞둔 장성한 첫째 부인의 아들과 친언니처럼 살갑게 지내는 둘째 부인이 서로 연인관계라는 사실을 알게 된다. 마이 자신도 둘째 부인에게 연정을 느끼게 되는데…. 몸종 간에도 허락 없이 임신을 하면 처벌을 받는 시대를 배경으로 성장과 금기, 자유와 극단의 선택에 이르게 한 다층적인 감정을 아름답게 표현하였다. 단순히 오리엔탈 에로티시즘으로 보게 된다면 이 영화가 드러내고자 하는 여성의 성장이라는 오늘날에도 살아있는 메시지를 놓치는 일이 될 것이다.
(박성호/2018년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더 보기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