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사랑과 슬픔의 여로(1991)
Voyager, Homo Faber | 평점10.0
사랑과 슬픔의 여로(1991) Voyager, Homo Faber 평점 10.0/10
장르|나라
드라마/로맨스/멜로
프랑스, 독일, 그리스, 영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992.08.08 개봉
109분, 15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폴커 슐뢴도르프
주연
주연 샘 셰퍼드, 줄리 델피, 바바라 수코바
누적관객
204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월터 화버(Walter Faber : 샘 쉐퍼드 분)의 눈에는 오직 한 사람의 모습만 떠오른다. 반짝이는 금발 머리카락과 호기심 가득한 큰 눈동자의 아가씨. 그것은 4월의 어느날부터 시작되었다. 화버는 명성과 부를 손에 넣고, 오직 과학과 기술만을 믿으며 자신의 인생까지 조절이 가능하다고 믿는 중년의 남자다.

그가 탄 비행기가 엔진고장으로 멕시코 사막에 불시착하고 거기서 우연히 대학시절 사랑했던 한나(Hannah : 바바라 스코바 분)의 소식을 듣게 된다. 장래를 약속했던 두 사람의 사랑은 한나의 임신으로 끝나고 말았는데, 원한다면 결혼하자던 화버의 뉘앙스에 민감한 반응을 느낀 한나가 같은 대학동창 요아킴과 결혼해 버린 것이다.

결혼 후 얼마 안되어 유태인인 한나는 공산주의에 흘러 독일에 항거하면서 요아킴과 이혼하고, 그 후로는 소식을 알 길이 없다는 것이다. 복잡한 생각으로 뉴욕에 온 화버를 기다리고 있는 사람은 남편과 이혼한 애인 아이비(Ivy : 데보라-리 퍼니스 분), 점점 결혼을 재촉하고 파리 출장까지 동행하겠다는 아이비에게서 도망치 듯 거리로 나선다. 그는 모든 걸 잊고 자신을 직시하고자 파리행 호화 여객선에 오른다.

여행을 줄기던 화버의 시선이 언제부터인가 한명의 아름다운 아가씨를 쫓고 있다. 젊고 아름다운 시베트의 한마디 한마디가 화버에게는 새로운 생명의 기운처럼 느껴진다. 회의 중에도 화버의 머리속에는 시메트의 모습이 떠오르고 있었다. 그녀를 쫓아 회의장을 빠져나오는 화버. 중년의 엔지니어와 문학 소녀와의 운명은 단단히 맞물리게 되는데...

더보기펼치기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