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연산일기(1987)
The Diary of King Yonsan, 燕山日記 | 평점5.5
$movie.getMainPhotoAlt()
연산일기(1987) The Diary of King Yonsan, 燕山日記 평점 5.5/10
장르|나라
시대극
한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1988.02.18 개봉
113분, 청소년관람불가
감독
감독 임권택
주연
주연 유인촌, 김진아
누적관객
0
도움말 팝업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기준

성종의 뒤를 이어 등극한 연산군(유인촌)은 즉위 3개월 만에 자신의 어머니가 폐비되어 사약을 받고 죽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어머니의 죽음이 궁중의 음모 때문이라고 생각한 그는 더 많은 기록을 요구하며 생존자들의 증언을 듣는다. 연산은 어머니에 대한 사랑 때문에 굴절되어 그와 연류된 사람들을 죽이고 어머니의 흔적을 찾아 헤맨다.

정신적인 방황 때문에 정사는 뒤로 미루고 장녹수(김진아) 등 궁녀들에 묻혀 산 연산은 즉위 10년 만에 갑자사화를 겪게 되고 뜻있는 대신들은 중종을 옹립한다. 결국 그는 2개월 후 교동에서 등창의 발병으로 비극적인 인생을 마감한다.

연산군의 분열증적인 태도과 엽기적 행각들은 정사와 야사를 거쳐 두루 생산되었고, 소설 및 드라마, 영화로도 끊임없이 소구되었다. 임권택 감독은 이 작품에서 연산군이 임금으로서의 자아와 한 남성으로서의 자아 사이에서 방황하는 모습에 초점을 맞추었다. 이 영화는 연산군이 폭군이 되게 된 그의 환경과 심리적인 문제를 탐구한다. 그리하여 이 작품은 연산군을 ‘특이한 개인’으로 호기심을 유발하는 시선으로 그려내기보단 연산으로부터 ‘관계 속에서 형성되는 인간’에 대한 탐색을 이끌어낸다. 임권택 감독은 연산군의 한 인간으로서의 고뇌와 방황, 그리고 그 파멸상을 찬찬히 쫓아간다. 1960년대 임권택 감독의 사극 영화들이 주로 야사 중심으로 전개됐다면, <연산일기>는 정사(正史)를 근거로 전개된다. 조감독이었던 김영빈 감독이 도서관에서 <왕조실록> 중 연산 부분을 전부 읽고 발췌한 후 이를 근거로 찍었다고 한다.

화려한 궁과 의상들, 그리고 연산이 즐기는 음주가무와 궁중 전통 가무 등의 휘황찬란한 볼거리 등 사극의 스펙터클한 요소들로 충만한 작품이다. 또한 연산군을 연기한 젊은 유인촌의 카리스마적인 연기 역시 극의 내용을 끌어갈 뿐 아니라 스펙터클을 형성하며 보는 이로 하여금 시선을 놓을 수 없게 만든다. 1987년 26회 대종상 작품상, 감독상, 미술상, 기획상을 수상했으며, 42회 칸 영화제에 출품되었다.

(EBS)

더보기펼치기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