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지렁이 (2017) MY LITTLE BABY, JAYA 평점 8.4/10
지렁이 포스터
지렁이 (2017) MY LITTLE BABY, JAYA 평점 8.4/10
장르|나라
가족
한국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2017.04.20 개봉
102분, 청소년관람불가
감독
(감독) 윤학렬
주연
(주연) 김정균, 오예설, 황도원
누적관객

우리 딸 자야! 지켜주지 못해 미안해!

뇌성마비 장애를 앓고 있는 ‘원술’(김정균)의 유일한 희망인 딸 ‘자야’(오예설)는 학원 폭력의 집단 따돌림에 시달리다 성폭력의 피해자가 되어 결국 억울한 죽음을 택한다. ‘원술’은 ‘자야’에게 벌어진 잔인한 사건의 전말과 진실을 밝히기 위해 고군분투하는데, 그의 앞에 드러난 사회의 민낯에 좌절하고 만다. 처절한 외침을 부르짖던 ‘원술’은 그들에게 복수의 칼날을 들이대는데…

[ ABOUT MOVIE ]

01.
학교 폭력, 청소년 성범죄, 장애인 차별•••
대한민국 사회 문제를 고심한 윤학렬 감독의 뚝심!

4월 20일 개봉하는 영화 <지렁이>는 학교 폭력, 청소년 성범죄, 장애인 차별 등 대한민국의 민낯을 밝히는 소재들을 다뤄 더욱 주목 받고 있다.

<지렁이>를 연출한 윤학렬 감독은 <철가방 우수氏>, <오! 해피데이>를 연출하고 <오빠생각>의 시나리오 원작자로서 실화를 바탕으로 깊은 감동을 선사한 바, 차기 작품에 대한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대한민국의 사회 문제에 대해 꾸준한 관심을 갖고 있음을 밝혀 온 윤학렬 감독은 학교 폭력 실태를 접한 후 이를 영화화 하기 위해 지난 2012년, 청소년 폭력예방재단 홍보위원으로 활동하며 시나리오 작업에 착수했다.

이 같은 문제의식에서 비롯된 영화 <지렁이>는 우리 사회에서 끊임없이 자행되어 온 폭력 행태와 심각한 피해를 낳은 실화 사건들을 연상케 하며 대한민국을 뜨겁게 사로잡을 전망이다.


02.
색다른 연기 변신에 도전한 김정균!
강렬한 신예 배우 오예설의 필연적인 만남!

영화 <지렁이>에서 부녀 역할을 맡아 완벽한 연기 조화를 선보인 배우 김정균, 오예설의 앙상블이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더한다.

먼저 KBS2[성균관 스캔들], <철가방 우수氏>, <위선자들> 등 다양한 작품으로 활동해 온 연륜의 연기파 배우 김정균은 2년 만의 스크린 복귀작인 <지렁이>에서 뇌성마비를 지닌 장애인 ‘원술’을 연기한다. 색다른 연기 변신에 도전하며 배우 인생에 터닝포인트를 맞은 김정균은 장애인들이 겪는 삶의 애환을 담고자 노력을 기울였다고 밝혀 눈길을 끈다.

또한 <지렁이>를 통해 주연으로서 스크린 데뷔를 앞둔 오예설은 지난 해 극장가를 들썩인 재난 영화 <판도라>에서 간호사 역을 맡아 짧지만 강렬한 인상으로 이름을 각인시켰다. 이에 <지렁이>에서 학교 폭력과 청소년 성범죄의 피해자가 되는 안타까운 인물을 연기한 오예설은 신예답지 않은 노련함으로 다시 한 번 관객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윤학렬 감독은 “주인공을 찾기 위해 수백 명의 배우들을 물색했고, 오예설은 그 중에서도 가장 흡입력이 강한 배우였다”고 그녀를 캐스팅한 이유를 밝혔다.

뿐만 아니라 김정균, 오예설은 영화 <지렁이>에 담긴 주제와 기획의도에 깊이 공감했다고 밝혀, 필연적으로 성사된 두 배우의 만남을 통해 환상적인 시너지를 펼칠 예정이다.




[ PRODUCTION NOTE ]

01.
방송 프로덕션의 선두주자 미디어파크
<지렁이> 제작으로 화려한 도약 나선다!

영화 <지렁이>를 제작한 ㈜미디어파크는1997년 출범된 TV방송 프로그램 및 문화 콘텐츠 제작 전문회사로 프로덕션계의 선두주자로 손꼽힌다.

특히 KBS[TV는 사랑을 싣고], KBS[동행], MBC[기분 좋은 날], EBS[행복한 학교 만들기] 등 공익적인 프로그램을 제작하며 전세대의 공감을 불러일으켜 시청자들로부터 깊은 사랑을 받아 왔다. 이에 한국방송위원회로부터 혁혁한 공을 인정받아 어린이 청소년 프로그램 기획상을 수상하고 소외계층 프로그램 제작 지원대상에 선정돼 화제를 모았다. 또한 인기리에 방영된 tvN[치즈 인 더 트랩]과 임시완, 고아성 주연의 영화 <오빠생각>을 제작하며 문화 전반으로 사업을 확장한 이후, <지렁이>를 통해 화려한 도약에 나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02.
이계인, 이한위, 이응경, 오솔미, 최철호까지
중견 배우들의 특별출연 지원 사격!

<지렁이>에는 이계인, 이한위, 이응경, 오솔미, 최철호까지 이름만으로도 정평 난 중견 배우들이 든든한 지원에 나서 눈길을 끈다.

최근 예능에서 두드러진 활약을 펼치고 있는 이계인은 MBC[수사반장]을 필두로 MBC의 간판 드라마인 [전원일기], [주몽], [동이] 외 수많은 작품에서 굵직한 역할로 사랑 받아 왔다. <지렁이>에서 이계인은 시장에서 노점상을 하는 ‘원술’(김정균)과 가깝게 지내는 상인 역할로 등장해 극 중 빼놓을 수 없는 매력만점 캐릭터를 선보인다. ‘원술’을 돕는 낚시터 주인으로 등장하는 배우 이한위는 영화 <댄싱퀸>, <최종병기 활>, <국가대표>, <미녀는 괴로워> 등 장르를 넘나들며 활약한 데 이어 tvN[또 오해영]에서는 주인공의 아버지 역할로 믿고 보는 배우 타이틀을 거머쥔 만큼 또 한번 씬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해낸다.

여기에 이응경, 오솔미, 최철호 등 탁월한 연기로 널리 활약해 온 중견 배우들이 <지렁이>에 특별출연하며 흔쾌히 지원 사격에 나섰다. 이들 배우 군단은 학교 내 집단 따돌림과 장애인 인권 등 사람과 사람간의 소통에 대해 관심을 갖고 있음을 밝혀 더욱 주목 받고 있다.

더 보기

매거진

모두 보기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