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타락경찰 모로보시 (2016) Twisted Justice, 日本で一番悪い奴ら 평점 8.2/10
타락경찰 모로보시 포스터
타락경찰 모로보시 (2016) Twisted Justice, 日本で一番悪い奴ら 평점 8.2/10
장르|나라
드라마/범죄
일본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2017.01.12 개봉
135분, 청소년관람불가
감독
(감독) 시라이시 카즈야
주연
(주연) 아야노 고
누적관객

2002년 훗카이도 경찰본부 사상 최대의 스캔들, ‘이나바 사건’ 영화화!
정의감 제로, 양심은 바닥! 일본에서 가장 질 나쁜 타락 경찰이 떴다!


1979년 훗카이도 경찰본부 기동수사대
유도 특채로 경찰본부에 입대했지만 유도 외엔 특출난 것 하나 없는 신참내기 ‘모로보시’. 직속 선배의 구박과 함께 조서만 베껴 쓰던 그는 ‘무라이’ 선배에게서 성공을 위한 조언을 듣게 된다. “사회의 안전은 누구도 지킬 수 없어. 그보다 중요한 건 바로 점수야. 점수를 채우거나 아님 형사를 그만둬야지.”

1993년 도경 본부 총기대책실 제2계장에 임명
야쿠자 ‘구로이와’의 관계로 실적을 쌓아가던 ‘모로보시’는 ‘구로이와’의 소개로 뒷골목 정보 전달책 ‘타로’를 만나게 된 후 팀 에이스로써의 활약을 더해간다. 한편 권총에 의한 강력 범죄가 늘어나면서 총기대책실이 신설되고, 대책실 제2계장으로 임명된 ‘모로보시’는 그의 배후 일당들과 큰 건수를 만들기 위해 계획을 설계한다. “형사에게 필요한 건 변소에 뛰어드는 용기야. 똥도 된장도 다 삼키고 쓸 수 있는 건 뭐든 써야 돼!”

더 보기

매거진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