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메인 탭

나의 사랑, 그리스 (2015) Worlds Apart, Enas Allos Kosmos 평점 8.0/10
나의 사랑, 그리스 포스터
나의 사랑, 그리스 (2015) Worlds Apart, Enas Allos Kosmos 평점 8.0/10
장르|나라
드라마/로맨스/멜로
그리스
개봉 | 영화시간/타입/나라
2017.04.20 개봉
114분, 15세이상관람가
감독
(감독) 크리스토퍼 파파칼리아티스
주연
(주연) J. K. 시몬스, 크리스토퍼 파파칼리아티스, 안드레아 오스바트, 마리아 카보이아니, 타우픽 바롬, 니키 바칼리
누적관객

[부메랑]

그렇게…그가 다가왔다.

여대생 다프네는 밤길을 가던 중 괴한에게 공격을 당하게 된다. 지나가던 청년 파리스가 그녀를 구해주고 둘은 우연히 버스에서 다시 만나게 된다. 시리아에서 온 파리스와 그리스인 다프네는 서로 다른 나라, 다른 언어 속에 살아왔지만 서로에 대해 깊은 사랑에 빠지게 된다. 그들 앞에 놓여진 현실이 두렵기도 하지만 그래도 이겨낼 용기를 가진 20대 커플.


[로세프트 50mg]

원나잇으로 만난 그녀가 새로 온 상사라니….

스웨덴에서 온 엘리제는 파산위기를 겪고 있는 그리스의 한 회사의 매각을 위해 파견되었다. 우연히 바에서 만난 그리스 남자, 지오르고와 하룻밤을 보내고 사랑을 느끼게 된다. 그러나 엘리제는 지오르고가 매각회사의 직원인 것을 알게 되고 고민에 빠지게 된다. 현실의 무게를 견뎌야 하는 40대 커플.


[세컨드 찬스]

그를 통해 새로운 세상, 새로운 꿈을 만났다…

독일에서 온 ‘세바스찬’은 마트 앞에서 ‘마리아’의 도움을 받게 되고 그 계기로 매주 마트 데이트를 하며 서로에게 호감을 느낀다. 평범한 그리스 주부로 살아온 ‘마리아’는 ‘세바스찬’을 통해 새로운 세상을 만나게 되고 서로 다른 언어로 이야기하지만 서로에게 사랑의 감정을 느낀다. 현실의 아픔을 딛고 일어서 두번째 기회를 꿈꾸는 60대 커플.

[ About Movie ]

<사랑해, 파리><뉴욕 아이러브 유>를 잇는
도시남녀의 웰메이드 로맨틱드라마!

파리와 뉴욕을 배경으로 도시남녀의 다양한 삶의 모습과 사랑을 담은 영화 <사랑해, 파리>, <뉴욕 아이러브 유>, 그리고 2017년 <나의 사랑, 그리스>가 그 뒤를 이어 낭만과 신화의 나라 그리스를 배경으로 각기 다른 세대, 세 커플의 사랑이야기로 불안한 현재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깊이 있고 따뜻한 사랑의 메시지를 전달한다. 마치 세 폭의 그림을 보는 듯 잘 짜인 각각의 스토리가 유기적으로 하나를 이루며 전개되어 영화를 보는 이들에게 깊은 공감을 선사할 것이다.


<위플래쉬>, <라라랜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 수상한
명품배우 JK. 시몬스의 로맨틱한 변신!!

<위플래쉬>에서 제자를 무섭게 몰아세우던 독한 교수 역으로 아카데미 남우조연상을 수상하고 출연한 작품들에서 지적이고 강인한 모습의 역할을 선보여 온 JK. 시몬스가 따뜻한 로맨티스트로 대변신 했다. 그는 <나의 사랑, 그리스>에서 그리스 문학과 역사에 조예가 깊은 독일인 교수 세바스찬 역을 맡아 부드럽고 로맨틱한 모습을 선보인다. 일상의 권태와 실의에 빠진 그리스인 주부 마리아와 사랑에 빠지게 되면서 그녀에게 삶의 희망과 용기를 주며 인생은 사랑할 만하고 살아갈 만한 것임을 가르쳐준다. 연기파 배우다운 깊이 있는 연기에 전작에서 볼 수 없었던 색다른 매력을 영화 속에서 확인하게 될 것이다.


낭만과 신화의 나라, 그러나 현재의 세계를 보여주는 나라 그리스,
현실적이고 깊이 있는 2017년 우리의 사랑이야기

<나의 사랑, 그리스>는 2017년 오늘을 살고 있는 현대인들의 현실적인 사랑이야기를 보여주고 있어 더욱 공감을 끌어낸다. 영화는 격변하는 사회의 변화 속에서 현재도 미래도 불안하지만 그런 현실이라 할지라도 사람들은 사랑을 꿈꾸고 사랑으로 위로 받는다는 이야기를 전한다. 사회적, 경제적으로 많은 부분이 닮은 대한민국에서도 이 영화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위로 받고 용기를 얻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 Director’s Comment ]

<나의 사랑, 그리스>는 내 가슴 깊은 곳에서 하고 싶었던 이야기이다. 그리스의 끔찍한 정치적 상황 속에서 매일 일상에 부딪히며 살아가는 그리스 인들의 살아있는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

<나의 사랑 그리스>는 사랑에 관한 이야기이다.
이 영화는 사랑을 통해 현재 이 시대의 가장 뜨거운 문제 특히 유럽 사람들을 불안하게 하는 난민과 경제적 위기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 세상은 변할 것이고 결국 마지막에 남는 것은 사랑과 가족 될 것이다 인간에게 가장 중요한 가치. 영화는 그것을 이야기한다.

비록 극단적인 환경, 혼란스러운 사회 속에 살고 있다 하더라도 그곳에는 항상 사랑이 있다. 나이나 국적을 불문하고 우리는 항상 인간관계를 갈망한다. 그래서 나는 3명의 배우를 각각 다른 나라에서 섭외했다. 유럽, 중동, 미국. 모두 언어와 문화적 배경은 다르지만 그들이 사랑을 매개로 하나가 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예술은 국경을 뛰어넘어 하나의 힘을 발휘한다.



[ Director’s Q&A ]

Q. <나의 사랑, 그리스>를 만들게 된 계기는?


사랑이야기를 만들고 싶었다. 아주 가혹하고 혼란스러운 환경에 처한 사랑이야기를 만들고 싶었다. 모든 사랑이야기에는 장애물이 존재하는데 나는 이 영화에서 그 장애물을 지금 유럽과 그리스가 당면한 정치적 사회적 위기로 하고 싶었다. 한마디로 이 영화는 사랑과 정치 간의 대결구도이다.

각본을 쓸 때면 내 주변에 일어나는 일들을 무시하거나 간과할 수가 없다. 항상 마음 속에 현실적인 것들을 염두해주고 내 영화나 각본에서 그 해답이나 해결책을 제시하려고 노력한다. 어떤 때는 그런 시도가 성공적일 때도 있고 어떤 때는 잘 이루어지지 않는 경우도 있지만 노력한다.
처음 아이디어는 세계 여러 곳에 있는 사람들이 그리스라는 한 곳에 모여 작업을 하는 것을 시도하려 했다. 그래서 시리아 청년과 유럽 여성, 미국 남성을 캐스팅했는데 그들 모두 그리스로 왔고 모두 그리스를 사랑하게 되었다. 영화에서 그들은 각기 다른 이유로 그리스에 왔지만 결국 러브스토리는 하나로 연결된다.
이 영화를 보는 관객들이 아무리 극단적이고 혼란스럽고 가혹한 상황 속에서도 사랑의 공간이 존재한다는 것을 느끼길 바란다. 진부한 이야기 일수도 있지만 때로는 진부한 것이 시대를 초월한 진실이 될 수도 있다.


Q. 아카데미상 수상자인 J.K 시몬스와의 작업은 어땠나?

처음에 조금 두려웠다. 그가 J.K 시몬스라 떨렸다. 그를 만나고서 내가 여태껏 작업했던 그 누구보다도 프로페셔널하고 상대를 편안하게 해주는 사람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그는 아주 총명하고 굉장히 유능했다. 친절하고 유머감각도 뛰어나 좋았다. 나는 내가 무언가를 배울 수 있는 사람과 항상 작업하고 싶은데 J.K 시몬스는 100% 적합했다. 그는 훌륭한 선생님이었다. 나에게 많은 도움을 주었다.

더 보기

매거진

내평점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