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밀정

플레이어 예고편 외 9편

영화 평점 탭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

평점

네티즌 평점
  • 물에빠진물고기
    평점 6/10

    일본과의 역사 문제 때문에 시작된 시민들의 NO재팬 운동이 넉달이 지난 지금까지도 계속되고 있다. 그러면서 하나 생각한 게 있다. 사람들은 일제시대, 혹은 일제강점기라고 그 시대를 부르고 있다. 그렇게 배웠기 때문인데 이것도 식민사관 같다. 우리는 나약했고 그래서 나라를 빼앗길 수밖에 없었다.라는 걸 은연 중에 인정하고 있다. 맞는 말인 것 같지만 부적절한 논리다. 부패한 조정 때문에 나라가 개판 되긴 했지만 백성들이 제 나라도 못 지킬 만큼 나약한 건 아니었기 때문이다. 우리는 강탈된 이후부터 해방될 때까지 일제를 향해 독립을 외쳤고 저항했다. 그렇기 때문에 일제 강점기가 아니라 항일독립운동기라고 하던가 항일시대라고 해야한다. 나라의 독립을 위해 목숨 받치신 분들의 뜻을 기리고 드높이기 위해서라도 항일독립운동기, 항일시대라고 하는 게 맞다.

    2019.11.18, 03:02 신고하기
    삭제
  • 시 누 ~_~
    평점 9/10

    뒤늦게 봤는데 긴장감 좋고 역시 송강호 연기짱 이병헌은 목소리랑 분위기로 압도하네

    2019.11.14, 23:39 신고하기
    삭제
  • 전창현
    평점 7/10

    2019.11.07, 18:35 신고하기
    삭제
  • 백촌
    평점 8/10

    2019.11.03, 04:29 신고하기
    삭제
  • 사헤일루
    평점 10/10

    2019.10.20, 14:03 신고하기
    삭제
  • 김형준
    평점 8/10

    망해가는 최신역사(항일,625)영화들 덕분에 더욱더 빛이난다.

    2019.10.05, 11:48 신고하기
    삭제
  • 슬비
    평점 10/10

    한국사 공부하는 중에 몰입도 최고!
    애국심 업업!하네요^^

    2019.10.03, 20:51 신고하기
    삭제
  • 푸른밤
    평점 7/10

    서스펜스와의 앙상블

    2019.10.02, 22:59 신고하기
    삭제
  • 문자향
    평점 6/10

    감당못할 실제를 재현하는데 필요했던 역사적 사실 10%. 그 사이를 비집고 들어와 밀정 밀어내고 이번에도 스포트라이트는 김원봉.

    2019.09.24, 12:52 신고하기
    삭제
  • 훈장
    평점 10/10

    좋아, 좋아.

    2019.09.22, 13:58 신고하기
    삭제
현재페이지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