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영화 평점 탭

평점 및 감상평 등록폼
평점입력 0점
평점 0 . 0
등록완료!
현재 입력 바이트 0 /입력 가능 바이트400

평점

네티즌 평점
  • 김준성
    평점 7/10

    이렇게 영화 만들어도 되는구나 싶다. 무언가 그 영상 만으로도 영화가 된다.

    2019.08.15, 02:28 신고하기
    삭제
  • neophyte
    평점 7/10

    .

    2017.03.17, 13:38 신고하기
    삭제
  • bullszone
    평점 10/10

    처음볼때 느낌은 머여..다큐야?아 10X 자야겠다..

    했지만...그 영상에 어느덧 빨려들어가고 마치 보고있는 내가 사진작가처럼 느껴지는듯한..

    아무튼 말주변이 없지만 보길 잘했다는 생각이 드네요...

    2015.02.13, 12:01 신고하기
    삭제
  • 월화
    평점 10/10

    야쿠시마를 다녀왔다 <시간의 숲>이 그곳으로 인도했다 이끼 뒤덮인 시라타니운스이 협곡을 하루 종일 걷고, 다음 날 빗속에 미야노우라다케(1,936m) 능선을 걸었다 그 다음날도 왕복 10시간을 걸어 7.200년 조몬스기를 만났다 마지막 날은 섬을 일주하며 사슴과 원숭이를 수없이 만났다 사람 2만, 원숭이, 사슴 2만 !

    2014.05.01, 10:07 신고하기
    삭제
  • egyption
    평점 6/10

    다 좋은데...그들의 이야기보다는...

    갠적으로 숲의 모습을 더 보여줬으면 하는 아쉬움...

    2014.04.11, 11:03 신고하기
    삭제
  • 산보이
    평점 6/10

    박용우의 목소리는 다큐멘터리에 잘 맞고 야쿠시마 섬의 숲은 정말 아름답다. 그러나 주제와 줄거리가 너무 허술하여 개인 셀카 수준의 영화. 일상에서 상실이 무엇인지, 치유의 과정을 제대로 그래내지 못해 아쉽지만 새로운 시도여서 돈주고 봤다.

    2013.05.26, 13:38 신고하기
    삭제
  • yont99
    평점 10/10

    좋았다 오늘 나에겐. 박용우의 감정을 공감할 수 있거나 자기만의 사정으로 지친 사람들. 추천한다. 고고하고 적막한 자연을 느꼈던 시간. 박용우의 표정에 변화가 이는 것도 보기좋았다.

    2013.01.24, 01:09 신고하기
    삭제
  • 태안만민
    평점 10/10

    삶에 휴식이 되어지는느낌!

    2013.01.19, 16:05 신고하기
    삭제
  • shaman
    평점 6/10

    실패한 여행의 실망감에 대한 영화인가요? 아니면 한류팬인 여자 가이드를 비웃기 위한 영화인가요? 의도적이었는지 몰라도, 이렇게 있는 그대로 노출한다는 게 꽤나 거북했던 영화.

    2012.08.15, 19:11 신고하기
    삭제
  • iofides
    평점 9/10

    공간과 시간속에서 인간은 끊임없이 여행중...

    2012.07.27, 13:32 신고하기
    삭제
현재페이지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