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상세 본문

플레이어 예고편 외 6편

영화 메인 탭

더 테러 라이브 (2013) The Terror Live
평점 8.4/10
더 테러 라이브 포스터
더 테러 라이브 (2013) The Terror Live
평점 8.4/10
장르
스릴러
개봉
2013.07.31 개봉
영화시간/타입/나라
98분, 15세이상관람가
나라
한국
감독
(감독) 김병우
주연
(주연) 하정우
누적관객

2013 SUMMER,
한강 폭탄테러의 생생한 충격이 독점 생중계 된다!

“지금… 한강 다리를 폭파하겠습니다”
불미스러운 일로 라디오 프로그램으로 밀려난 국민 앵커 ‘윤영화’는 생방송 진행 중, 신원미상 청취자로부터 협박전화를 받는다.

“내가 터뜨린다고 했죠…?” 장난전화로 치부하며 전화를 끊은 순간, 마포대교가 폭발하는 장면을 목격하게 된다. 눈 앞에서 벌어진 끔찍한 재난이 ‘테러사건’이라는 단서를 쥐게 된 윤영화!

“신고하지마. 이건 일생일대의 기회야!” 마감뉴스 복귀 조건으로 보도국장과 물밑 거래를 시도한 그는 테러범과의 전화통화를 독점 생중계하기에 이른다.

“지금 뭐 하자는 거예요. 언론사 건드려 봤자 좋을 거 없어!” 21억이라는 거액의 보상금과 대통령의 사과를 요구하는 테러범. 한편 윤영화는 자신의 귀에 꽂힌 인이어에 폭탄이 설치된 사실을 알게 되는데…

테러범의 정체는 무엇이며, 왜 하필 앵커 ‘윤영화’를 지목했을까?

[ Prologue ]

<윤영화의 데일리 토픽>
한강 마포대교 폭탄 테러 독점 생중계 개요


9:00 AM 앵커 윤영화의 ‘데일리 토픽’ ON AIR
9:31 AM 청취자 협박전화
9:34 AM 한강 마포대교 폭발
9:37 AM 앵커 윤영화 독점보도 물밑 거래
9:44 AM 생중계 스탠바이
9:49 AM 테러범 21억 7천 9백 2십 4만 5천원 요구
9:50 AM 한강 폭탄테러 독점 생중계
9:51 AM 앵커 윤영화 테러범과 전화 연결
9:54 AM 테러범 대통령 사과요구
10:00 AM 앵커 윤영화의 인이어 폭발물 설치 인지

최고의 시청률을 노리는 뉴스 앵커,
그리고 정체불명의 폭탄 테러범,
그들의 숨막히는 맞대결이 펼쳐진다!




[ About Movie ]

한국형 재난영화의 패러다임을 바꿀 실시간 테러극 탄생!
2013년 대한민국의 여름이 짜릿하게 폭발한다!

한강에 나타난 괴생명체에 맞선 가족의 사투를 그린 <괴물>(2006), 해운대에 닥친 초대형 쓰나미로 인한 재난 사태 <해운대>(2009), 치사율 100% 살인기생충 ‘연가시’로 인한 감염 재난 상황 <연가시>(2012) 등 여름 극장가를 점령한 흥행작들의 공통 키워드는 바로 소재, 스토리, 연기력의 3박자를 갖춘 ‘한국형 재난영화’에 있다.
<더 테러 라이브>는 평화로운 일상의 공간 한강 마포대교에서 폭탄 테러가 발생한다는 현실적 공포는 물론, 재난 사태를 뉴스 생중계라는 형식을 통해 전달하는 독특한 설정으로 극도의 긴장감을 선사한다. 뿐만 아니라 전혀 예측할 수 없는 방법으로 시시각각 압박을 가해오는 신원 미상의 테러범과 이에 맞서 치열한 두뇌싸움을 펼치는 뉴스 앵커의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대결구도는 관객들로 하여금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특히 대한민국 대표 흥행주자 하정우의 스크린을 압도하는 탁월한 연기력은 그가 '대세'일 수 밖에 없는 이유를 다시 한번 입증해준다. 이처럼 테러 현장의 한 가운데에 있는 듯 생생하고 강렬한 충격을 안겨줄 영화 <더 테러 라이브>는 한국형 재난영화의 패러다임을 뒤바꿀 실시간 테러극의 탄생을 알리며 올 여름 극장가를 뜨겁게 폭발시킬 예정이다.


대한민국 대표배우 하정우, 국민 앵커 변신!
감정의 극한을 넘나드는 폭발적 연기력 ON AIR!


연쇄 살인범, 스키점프 국가대표, 조직 보스, 연애초보 소설가, 비밀요원...이번엔 국민 앵커 하정우다! <추격자><국가대표><범죄와의 전쟁: 나쁜놈들 전성시대><러브픽션><베를린>까지 장르를 넘나들며 어떤 캐릭터든 100% 자신만의 것으로 소화하는 대한민국 대표배우 하정우가 이번엔 국민 앵커로 드라마틱한 변신을 선보였다. 특히, 러닝타임 내내 하정우의 시점으로 사건을 실시간 체감하게 만드는 전개방식을 통해 배우로서 그의 진가를 유감없이 드러낼 예정이다. <더 테러 라이브>에서 그가 맡은 ‘윤영화’ 캐릭터는 불미스러운 사건으로 인해 잘 나가는 마감 뉴스 진행자에서 라디오 프로그램으로 밀려난 뉴스 앵커. 생방송 중 신원 미상 청취자에게 “한강 다리를 폭파하겠다”는 협박 전화를 받게 된다. 마포대교 폭탄테러의 유일한 단서를 쥔 ‘윤영화’는 이를 마감뉴스 복귀를 위한 기회로 삼아 테러범과의 전화 통화를 독점 생중계하지만, 사건이 점차 자신의 목숨을 담보로 한 최악의 재난 상황으로 역전되면서 감정의 극한을 넘나드는 하정우의 심리 연기가 펼쳐진다.
하정우는 촬영 전 <더 테러 라이브>에 대해 “시나리오를 읽다가 신선한 충격을 받았다. 이런 느낌은 <추격자> 이후 처음"이라며 작품에 대한 무한 신뢰와 기대감을 드러낸 바 있다. 많은 양의 대사를 효과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아나운서들의 자료화면을 토대로 끊임없는 훈련을 거듭했다는 그는 스스로 “지금까지 맡았던 역할 중 가장 현실적이고, 승부욕이 강한 캐릭터”라고 밝힌 앵커 ‘윤영화’ 역을 오직 하정우만의 스타일로 소화해냈다. 상업영화 데뷔작 <더 테러 라이브>로 하정우와 호흡을 맞춘 김병우 감독은 “배우 하정우와 함께 작업할 수 있었던 것은 행운이었다. 이런 배우가 한국에 또 있을까 싶을 정도로 굉장히 놀라웠으며 그 누구도 할 수 없는 연기를 펼쳤다”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흥행성과 작품성을 겸비한 대한민국 대표배우 하정우, 그의 폭발적인 연기력은 올 여름 <더 테러 라이브>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금융, 정치, 언론의 중심지 여의도로 통하는 한강 마포대교 폭발!
일상의 공간이 테러의 대상으로 전환되는 현실적 공포 선사!

대한민국 금융, 정치, 언론의 중심지 여의도와 서울 도심을 잇는 한강 마포대교가 어느 날 갑자기 폭발한다면? 영화 <더 테러 라이브>는 평화로운 일상의 공간 한강 마포대교가 순식간에 테러의 대상으로 전환되는 아찔한 공포를 선사한다. 앵커 '윤영화'가 생중계를 이어가는 SNC 방송국 또한 여의도의 상징인 63빌딩과 국회의사당 그리고 마포대교가 한 눈에 내려다 보이는 곳으로서, 관객들은 극 중 '윤영화'의 시선을 따라 최악의 재난 사태를 생생하게 체험하게 된다.
김병우 감독은 마포대교를 선택한 것에 대해 “서울에 여러 다리가 있지만, 특히 마포대교는 금융, 정치, 언론 등 국가의 가장 중요한 시스템이 집결되어 있는 곳이기에 테러의 대상이 된다는 자체만으로 큰 충격을 줄 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또한 관객들에게 '사실감'과 '현장감'을 최우선으로 전달하기 위해 수 차례의 폭발 시뮬레이션 과정을 거쳤다고. 이처럼 프로덕션 과정에서부터 심혈을 기울여 만들어진 마포대교 폭발 씬을 비롯한 생생한 테러 현장들은 마치 재난 현장에 있는 듯한 실감나는 공포를 선사하며 올 여름 극장가를 초토화시킬 예정이다.

더 보기

매거진

모두 보기

내평점

평점
평가 선택상자 선택내용 : 별점

내 평점이 없습니다. 평점을 등록해주세요.

감상평을 입력하세요.
내평점 작성 폼
0/150

AD